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별책부록|추천 녹색 여행지 BEST 10

노르웨이 플롬 빙하가 빚은 피요르드 협곡

그림엽서 속 풍경

노르웨이 플롬 빙하가 빚은 피요르드 협곡

노르웨이 플롬 빙하가 빚은 피요르드 협곡

플롬행 기차는 장대한 비경을 가로지르며 달린다.

북유럽 4개국 여행을 통틀어 가장 기억에 남는 곳은 노르웨이다. 범위를 더 좁히자면 플롬. 그곳은 파스텔톤 그림엽서 속 풍경 그대로를 간직하고 있다.

노르웨이 핀란드 스웨덴 덴마크를 잇는 북유럽 4개국을 통틀어 자연이 가장 강성한 곳은 노르웨이다. 자연과 벗하는 여행을 계획할 때 북유럽 사람들은 노르웨이를 첫째로 꼽는다. 이들 나라를 여행하는 여정의 맨 마지막으로 노르웨이에 갔는데, 확실히 이 나라는 핀란드 스웨덴 덴마크와는 확연히 달랐다.

이전 세 나라가 마냥 ‘순수하고 착한’ 얼굴이라면 노르웨이는 뭐 하나 아쉬울 것 없다는 듯 도도한 분위기였다. 많은 사람들이 영어를 구사하지만 프랑스인만큼이나 영어로 말하는 것을 달가워하지 않았다. 유럽 공통화폐인 유로가 통용되지 않는 곳도 많았다. 사실 노르웨이는 유럽연합 회원국이 아니다. 굳이 다른 회원국과 어깨동무하지 않아도 홀로 충분히 잘 살 수 있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노르웨이는 석유가 넘쳐나는 나라다. 석유 매장량이 사우디아라비아 러시아 아부다비 등에 이어 세계 5위다. 석유산업으로 벌어들이는 돈이 국내총생산(GDP)의 20%에 이른다. 국민소득도 매우 높아 1인당 국민소득이 5만 달러를 넘는다. 가장 부러운 점은 국가 면적 대비 인구 비율. 우리나라보다 4배 정도 큰 땅을 가졌지만 국민은 겨우 500만명뿐이다. 이중 10분의 1인 50만명이 오슬로에 거주하니 노르웨이 교외는 그야말로 자연다운 자연으로 눈부시다.

오슬로를 둘러볼 때만 해도 노르웨이의 도도한 공기가 거북했지만 플롬(Flam)행 기차 안에서 기분이 완전히 바뀌었다. 하늘을 향해 첨탑처럼 치솟은 고산준봉, 깊고 장대한 계곡, 드라마틱하게 바뀌는 산악지형, 그리고 노랗고 빨간 지붕을 한 통나무집은 지나치게 잔잔하지도 평온하지도 않아 매력적이었다. 드넓은 국토, 높은 국민소득에 캐나다 스위스 부럽지 않은 자연마저 갖추고 있으니 그토록 도도할 수 있겠구나 하는 생각이 절로 들었다.



노르웨이 플롬 빙하가 빚은 피요르드 협곡

평온한 분위기의 프리테임 호텔.

플롬은 온통 싱그러운 연둣빛으로 가득한 작은 마을로, 노르웨이 피요르드 여행의 대표격인 송네 피요르드 관광이 시작되는 곳이다. 전 세계에서 여행객이 몰려오지만 마을은 깨끗하고 차분하다. 싱그러운 숲과 산이 구름처럼 마을 전체를 감싸고, 숲 안쪽으로 키 작은 집들이 띄엄띄엄 자리한다. 지역 주민이 500명 남짓이어서 채워진 곳보다 여백으로 남은 공간이 훨씬 많다. 마을 앞으로는 바다가 흐르고 초지에서는 염소떼가 풀을 뜯는다. 마을 곳곳에는 당장이라도 드러눕고 싶은 나무 그늘이 자주 눈에 띈다. 대부분 집들이 노랑 빨강의 원색 지붕을 얹고 있는데 이는 주변의 녹색 풍광과 어우러져 동화 속 풍경을 연상시킨다. 실제 이곳에는 그러한 풍경을 그려 생활을 꾸려가는 화가들이 적지 않다고 한다.

염소는 관광과 더불어 플롬 마을 사람들의 주요 수입원이다. 갈색을 띤 염소치즈는 달콤하고 촉감이 좋아 여러 요리에 들어간다. 토마토샐러드, 구운 연어 요리에는 물론 피자에도 빠지지 않는다. 흑염소 스테이크는 플롬 지역에서 선보이는 특선 메뉴다. 토스카나의 꿩요리, 그리스 산악마을의 토끼요리와 비슷한데, 허브를 많이 써 누린내가 나지 않고 와인으로 오랜 시간 재워 육질이 보드랍다.

노르웨이 플롬 빙하가 빚은 피요르드 협곡

플롬에서 시작되는 송네 피요르드는 노르웨이를 통틀어 가장 규모가 큰 피요르드로 꼽힌다.

플롬까지 왔다면 피요르드 관광을 빼놓을 수 없다. 피요르드는 빙하가 만든 해안 협곡을 이른다. 수천t에 이르는 거대한 얼음이 녹아 허물어지며 깊은 계곡을 만들고 그 안에 바닷물이 차 만들어진 협곡은 양옆으로 장대한 산과 절벽을 거느린다. 많은 피요르드 중 플롬에서 시작하는 송네 피요르드를 최고로 치는 이유는 그 규모 때문이다. 깊이가 1309m로 63빌딩 4개가 들어가고도 남는 깊이이며, 길이 또한 204km에 이른다. 노르웨이를 통틀어 가장 길고 깊은 규모다.

거대한 협곡에서 마주하는 풍경은 왼쪽, 오른쪽, 근거리, 원거리가 모두 다르다. 한쪽으로는 도대체 어떻게 저곳까지 올라갔을까 싶을 정도로 좁고 높은 절벽에서 풀을 뜯는 염소떼가 보이고, 또 다른 쪽에서는 산맥을 가로질러 장쾌하게 쏟아지는 폭포가 보인다. 저 멀리 보이는 마을에는 물안개가 자욱하다.

스피드보트의 운전대를 잡은 경험은 지금도 잊히지 않는다. 가이드는 물살이 사납지 않은 곳에서 여행자에게 종종 운전대를 잡도록 해주는데, 물길이 넓고 가이드가 옆에서 위험 상황에 대비하고 있으므로 느긋하게 배를 몰아볼 수 있다.

노르웨이 플롬 빙하가 빚은 피요르드 협곡
죽기 전 꼭 한 번 타봐야 할 플롬행 기차

플롬 여행이 세계 여행자들에게 오래도록 기억되는 이유는 거기까지 닿는 열차길의 낭만 때문이다. 플롬행 기차는 오슬로에서 기차로 5시간 떨어진 뮈르달 역에서 출발한다. 해발 866m인 뮈르달 역에서 플롬으로 가는 산악열차로 갈아타야 하는데, 산악열차가 통과하는 풍경이 아찔하면서도 웅장해 시베리아 횡단열차와 더불어 세계 최고의 기찻길로 꼽힌다. 열차는 해발 700m 높이를 좌우로 휘감듯 돈다.

플롬행 기차가 통과하는 터널의 개수만 해도 20개(그중에는 1342m나 되는 터널도 있다). 총 60km 이상의 길을 해발 600~700m에서 달리므로 차창을 통해 아래를 내려다보면 금방이라도 낭떠러지로 떨어질 듯 아찔하다. 아찔한 기분은 주변으로 펼쳐지는 장쾌한 비경과 더불어 오래도록 기억에 남는다. 내리꽂히듯 쏟아지는 폭포, 협곡 깊숙이 엎드리듯 자리한 산간마을의 풍경은 아찔하고 무서워 마음을 졸이다가도 자신도 모르게 “아, 좋다” 하는 감탄사를 내뱉게 한다.

중간중간 기차를 세워 여행자들로 하여금 주변 땅을 밟게 하는 것은 플롬행 기차가 가진 최고 매력이다. 사람들이 가장 열렬한 지지를 보내는 곳은 해발 699m의 쿄스포젠 폭포 앞. 4~5개의 댐을 동시에 열어놓은 듯 물살이 거침없이 쏟아진다. 폭포에서 떨어지는 물방울은 그곳에서 한참 떨어진 곳에 서 있는 여행자의 얼굴에까지 튀어오른다.

노르웨이 플롬 빙하가 빚은 피요르드 협곡

플롬의 풍경을 그린 그림.

폭포수보다 더한 볼거리는 폭포 오른쪽에서 펼쳐지는 작은 이벤트. 거대한 바위 뒤로 붉은 치마를 두른 여인이 보였다 사라졌다 하는데, “요정이다” “아니야, 사람이다” 등 여행자들의 각양각색 반응이 재미있다. 이 이벤트를 하는 여성들은 대부분 인근 대학에서 무용을 전공하는 대학생들이라고 한다.

무라카미 하루키는 소설 ‘노르웨이의 숲’에서 노르웨이 숲을 고독의 전형으로 그린다. 그러나 그곳에 가보기 전 노르웨이 숲이 그토록 아름답고 눈부실 줄은 상상하지 못했다. 기약 없이 내리는 눈 속에 파묻힌 노르웨이의 숲은 분명 세상과 이별하고 싶을 만큼 슬프고 공허한 것이었겠지만 여름의 초입, 생명과도 같은 햇빛을 받은 노르웨이의 숲은 새로 산 유리구두처럼 반짝였다.

여행 정보

How to Go 인천~오슬로를 잇는 직항편은 아직 없다. 핀에어를 이용해 헬싱키까지 간 다음 오슬로나 베르겐으로 이동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플롬에 가기 위해서는 오슬로에서 기차를 타고 뮈르달까지 간 뒤 플롬행 산악열차로 갈아탄다. 산악열차는 1시간 동안 고산준봉을 깎아 만든 철로를 달려 플롬에 도착한다. www.visitflam.com에서 열차시간과 가격뿐 아니라 몇십 년에 걸쳐 만든 철도의 역사를 살펴볼 수 있다. 송네 피요르드 등 플롬에 관한 여행정보도 잘 정리돼 있다.

Where to Stay 우람한 산세 밑 초원, 하얀 지붕을 얹은 프리테임 호텔(Fretheim Hotel)을 추천. 내외관 모두 깨끗하고 소담하다. 호텔 밖 산책로에서는 풀 뜯는 양떼, 유람선 타는 사람들을 볼 수 있다. 홈페이지 www.fretheim-hotel.no 문의 (47) 5763 6300




주간동아 2008.05.27 637호 (p30~35)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4

제 1214호

2019.11.15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