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주간 한자 번체,간체 교실⑤

금상첨화냐, 첨상금화냐

금상첨화냐, 첨상금화냐

금상첨화냐, 첨상금화냐
금상첨화(錦上添花··#38182;上添花). 비단 위에 꽃을 더한다는 뜻으로, ‘좋은 일 위에 또 좋은 일이 더하여짐’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로 널리 쓰이는 고사성어다.

비단은 실크로드를 거쳐 머나먼 유럽까지 팔려나갈 만큼 중국에서는 예부터 옷감 중 가장 아름답고 좋은 것으로 꼽혔다. 그 위에 꽃으로 수를 놓았으니 더욱 아름다울 수밖에 없을 것이다.

북송 시인 왕안석의 ‘즉사(卽事 ··#21363;事)’에는 ‘좋은 모임에 초대받아 술잔에 술을 거듭하는데(가초욕리배중록·嘉招欲履盃中·#28172;·嘉招欲履杯中·#28172;), 아름다운 노래는 비단 위에 꽃을 더한다(여창잉첨금상화·麗唱仍添錦上花··#20029;唱仍添·#38182;上花)’라는 구절이 있다.

여기서 ‘添錦上花(첨금상화)’, 즉 ‘비단 위에 꽃을 더한다’를 떼어 ‘금상첨화’라는 사자성어가 유래됐다.

대조되는 말로는 눈 위에 서리가 덮인다는 뜻으로, 불행한 일이 거듭 일어남을 비유하는 설상가상(雪上加霜 )이 있다.



교육상담 한중상용한자능력검정회 I ☎ 02-1577-9645 I www.hnk.or.kr



주간동아 2008.10.21 657호 (p90~90)

  • 황미라 (사)한중문자교류협회 기획이사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5

제 1215호

2019.11.22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