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포토

‘붉은 함성’ 또다시 분출한다

  • 사진·조영철 기자 choye@donga.com / 글·송혼근 기자 carrot@donga.com

‘붉은 함성’ 또다시 분출한다

  • 그해 6월 한반도는 거대한 용광로였다.
  • 남녀노소 가릴 것 없이 모두가 한 몸이 되어 끓어올랐다.
  • 광화문과 시청 앞에서 시작된 필승의 염원은 해일처럼 온 나라를 덮어갔다.
  • 작은 축구공은 전국을 흥겨운 잔치마당으로 만들었다.
  • 우리는 선수들과 함께 뛰고 넘어지며 천둥 같은 응원으로 승리를 염원했다.
  • 그 6월의 카타르시스는 3월1일, 4년 만에 서울광장을 다시 찾은 우리 가슴속에 오래된 LP 음반처럼 진하게 또 소중하게 새겨져 있었다.
  • 우리는 다시 어깨를 겯고 하나가 될 것이다. 2006년 6월 시민들의 열정과 환희는 신명이 무엇인지, 한바탕 대동(大同)이 무엇인지를 보여주며 민족적 에너지를 분출할 것이다.
‘붉은 함성’ 또다시 분출한다
‘붉은 함성’ 또다시 분출한다
‘붉은 함성’ 또다시 분출한다
*앙골라와의 축구 국가대표팀 평가전이 열린 3월1일 서울광장은 붉은 물결로 넘쳐났다. 시민들은 ‘대~한민국’ ‘오! 필승 코리아’ ‘슈퍼파워 한국’ 등의 구호를 잇달아 외쳤고, 인기 가수들은 ‘꼭짓점 댄스’로 분위기를 띄웠다.

주간동아 2006.03.14 526호 (p74~75)

사진·조영철 기자 choye@donga.com / 글·송혼근 기자 carrot@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41

제 1241호

2020.05.29

정대협 박물관 개관 당시 5억 원 행방 묘연, 윤미향은 그 무렵 아파트 현찰 매입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