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독자 비평

검사들 왜 국회의원 되려는가 外

검사들 왜 국회의원 되려는가 外

검사들 왜 국회의원 되려는가 外
검사들 왜 국회의원 되려는가 ‘검사들 여의도로 몰려가는 진짜 이유’를 읽고 과연 이들이 권력을 위해서인지, 소신 때문인지 의도를 종잡을 수 없었다. 법을 집행하는 기관의 검사들로서는 자신이 바라고 원하는 방향으로 입법을 할 수 있기 때문에 국회 진출에 상당한 매력을 느끼는 듯하다. 하지만 자신의 입장이나 기득권을 위해 입법 활동을 이용한다면 국민에게 손가락질을 받을 것이다. 국회의원은 국리민복을 위해 사심 없이 일할 수 있는 인물이 돼야 한다. 자신만의 이익을 챙기려 한다면 자격이 없다.

우도형 서울시 서대문구 연희3동

낙하산 인사 이제 그만 환경부 낙하산 때문에 한 유관기관이 애를 먹고 있다는 기사를 읽었다. 그도 그럴 것이 규모도 작은 기관에 임원 3명이나 낙하산을 타고 왔으니 어찌 부담이 되지 않겠는가. 환경부는 유관기관의 살림살이야 어찌되든 제 식구만 챙기면 된다는 것인가? 더욱이 내부에서 이 문제가 논란을 빚고 있는데도 모종의 입김이 작용해 회장 임기를 중임제로 바꿨다고 한다. 청와대는 최근 공기업에 낙하산 인사를 하지 않겠다는 방침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다. 참으로 바람직한 현상이다. 청와대가 이렇다면 각 부처도 이를 따르는 게 순리다. 관료, 정치인의 낙하산 행태가 하루빨리 사라지길 기대해본다.

정종수 울산시 남구 달동

애정어린 비판을 기다립니다.





함량 미달, 부정확한 기사를 읽으셨나요? 가차없이 펜을 들어 따끔하게 질책해주십시오. 독자 여러분의 관심어린 비판은 주간동아를 튼튼하게 키우는 영양분이 될 것입니다.

주간동아 편집실은 독자 여러분의 목소리에 항상 귀 기울이고 있습니다. 기사에 대한 의견과 함께 만평 사진도 환영합니다. 인터넷이나 팩스, 편지를 활용하세요. 원고를 보내주실 때는 성명과 주소, 전화번호를 정확히 기재해주십시오. 채택된 분에게는 SK텔레콤 통화상품권 1만원권 2장을 보내드립니다. 보내주신 글은 편집 과정에서 일부 수정될 수도 있으니 양해해주시기 바랍니다.

* 보내주실 곳 120-715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3가139 동아일보사 출판국 ‘주간동아’ 편집자 앞

팩스 (02)361-1192 인터넷 weekly.donga.com e메일 yunyk@donga.com, imlee@donga.com




주간동아 631호 (p96~96)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307

제 1307호

2021.09.24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