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동아 579

2007.04.03

코끼리열차 재미있네!

  • 입력2007-04-02 11:10:00

  • 글자크기 설정 닫기
    코끼리열차 재미있네!
    1985년 친정 식구와 서울대공원에 나들이를 갔습니다. 주위 사람들의 말과 광고로만 접하던 곳을 직접 가보고 얼마나 신기했는지 모릅니다. 호랑이, 사자, 곰 등 많은 동물들을 보고 아이들 못지않게 탄성을 지르고 원숭이에게 과자도 던져주었습니다.

    사진 속 코끼리열차는 대공원 안을 운행하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아이들 성화에 못 이겨 타긴 했지만 이 또한 즐거운 경험이었습니다. 맨 왼쪽 아이를 안고 있는 사람이 올케고, 그 옆이 바로 저입니다. 제 옆으로 조카들과 언니 부부도 보이네요. 맨 오른쪽 아이는 얼굴이 가려 누구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우리 친정 식구들은 요즘도 가끔 모여 식사를 하거나 나들이를 갑니다. 코끼리열차를 타던 그때 그 시절의 추억을 떠올리면서 말입니다.

    ■ 김봉순/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호계2동

    '그리운 얼굴'에 실릴 독자들의 사진을 기다립니다



    잊지 못할 추억이 담긴 사진과 함께 간략한 사연을 적어 보내주시면 됩니다. 사진이 실린 분께는 애경의 프레시스 액티브 이스트 하이드라 밸런싱 화장품(www.presis.co.kr) 2종 선물세트를 보내드립니다.

    사연을 보내주실 때는 성명과 주소, 전화번호를 정확히 기재해주십시오. 사진은 우편으로 보내주시거나 JPG파일로 저장해 동아닷컴 '포토&디카(http://photo.donga.com/)'의 그리운 얼굴에 올려주시면 됩니다. 우편으로 보내주신 사진은 게재 여부에 상관없이 반송해드립니다.

    보내주실 곳 : 120-715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3가 139 동아일보사 출판국 주간동아 '그리운 얼굴' 담당자 앞.




    댓글 0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