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줌업

말 많고 탈 많은 ‘그때 그 판사’

말 많고 탈 많은 ‘그때 그 판사’

1978년, 당시 박정희 대통령의 사진을 가리키며 한 노인이 말했다. “총을 들고 들어가 정권을 뺏은 놈이다.” 긴급조치를 위반한 이 노인에게 판사는 ‘법에 따라’ 2년 옥살이를 선고했다. ‘그때 그 판사’들의 이름이 30년 후에 공개돼 논란을 빚고 있다. 훗날 역사는 이런 ‘과거사 정리’를 다시 ‘정리’ 대상으로 삼지나 않을까.

주간동아 573호 (p6~6)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93

제 1293호

2021.06.11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