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클리닉|탈모 전문 레알모아 모발이식센터 www.realmoreclinic.com

두피 절개 없이 대머리 고민 ‘훌훌’

흉터·통증 없는 첨단 ‘다이렉트 식모술’ … 시술 및 회복 기간 빨라 환자들 대만족

  • 이윤진 건강전문 라이터 nestra@naver.com

두피 절개 없이 대머리 고민 ‘훌훌’

두피 절개 없이 대머리 고민 ‘훌훌’
서울 청담동에서 카페를 운영하는 이선호(가명·42) 씨는 1년 전까지만 해도 듬성듬성 빠지는 머리카락 때문에 날마다 거울을 보며 한숨을 쉬었다. 동창들보다 열 살 이상 나이가 들어 보인다는 소리를 듣기도 했고, 무엇보다 머리카락이 없다는 사실 때문에 생겨난 자신감 결여가 그의 가장 큰 고민이었다. 카페를 운영하다 보니 하루에도 여러 사람들을 상대해야 하는데 머리숱이 적어지면서 점차 일에 대한 의욕까지 떨어지는 것도 문제였다.

고민을 털고 자신감을 되찾기 위해 이씨가 선택한 방법은 바로 ‘다이렉트 DHR 식모술’이라는 최신 모발이식 기술이다. 기존 수술법과는 달리 메스를 대지 않아 두피 절개가 필요 없다는 점이 무엇보다도 매력적으로 다가왔다. 이 시술법 덕분에 아침마다 거울에 비치는 자신의 풍성한 머리숱을 볼 수 있게 되었다고 한다. 그는 1년이 지난 요즘엔 머리숱이 더욱 늘어 카페 손님들에게 30대 중반으로 보인다는 말을 들을 정도로 즐거운 날들과 함께 인생의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다.

모낭째 모발 채취해 이식

이씨가 시술을 받은 곳은 레알모아 모발이식센터(02-516-5858). 모발이식과 함께 두피 관리를 접목한 토털케어 시스템이 입소문을 타면서 탈모로 고민하는 사람들 사이에서 관심을 끌고 있는 곳이다.

다이렉트 DHR 식모술은 레알모아의 의료진이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도입한 모발이식 시술법이다. 성형외과 전문의인 이곳의 강장석 원장은 “작고 미세한 모근 채취 기구를 이용해 원하는 모근만 선택적으로 채취하여 이식하는 기존 방식과 차별화된 시술방식 및 효과 덕분에 모발이식을 받는 환자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고 다이렉트 DHR 식모술의 장점을 설명했다.



강 원장이 강조하는 가장 큰 장점은 기존의 모낭단위 이식술과는 달리 수술용 메스를 사용하지 않아 두피를 절개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모낭단위 이식술은 뒷머리를 절개해 두피를 채취한 뒤 해당 부위를 봉합했지만, 다이렉트 DHR 식모술은 모발을 두피에서 직접 모낭째 채취해 이식 부위로 옮겨 심는다. 덕분에 시술시간이 단축되고, 흉터와 통증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

모발을 채취한 부위엔 미세한 상처만 남는데, 일주일 정도 지나면 육안으로 알아보기 어려울 만큼 옅어진다. 통증과 흔적이 남지 않으므로 환자의 부담이 크게 줄어 모발이식에 대해 두려움을 가졌던 20, 30대 젊은 층에서도 큰 환영을 받는다고 한다. 모낭이식 시술을 한 번 더 받고 싶어도 시술 후 통증이 너무 커서 엄두를 내지 못하던 환자들도 다이렉트 DHR 식모술이라면 가벼운 마음으로 시술 여부를 결정할 수 있을 정도라는 것.

메스 대신 사용하는 시술 도구는 모발이식 전용기기와 초정밀 수술현미경. 정확하고 신속하게 채취할 수 있기 때문에 모낭의 신선도와 이식 시 생착률이 매우 높다. 레알모아에서 처음으로 다이렉트 DHR 식모술을 도입할 당시만 해도 300~500모의 시술만 가능했다. 한 번에 이식할 수 있는 모발의 양이 적었기 때문에 시술받을 수 있는 환자 폭은 제한적이었고, 탈모 부위가 큰 대다수 환자들은 다이렉트 DHR 식모술의 장점을 알면서도 절개술을 선택할 수밖에 없었다.

두피 절개 없이 대머리 고민 ‘훌훌’

다이렉트 DHR 식모술로 시술하는 모습.

그런데 레알모아 의료진은 연구개발을 계속했고, 그 결과 1000~1500모까지 이식 가능한 수준으로 끌어올려 시술받을 수 있는 환자의 폭이 크게 늘어났다. 특히 모발 밀도를 강화하거나 다른 부위의 모발을 보충하기 위해 재수술을 원하는 환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식 밀도는 예전보다 40% 이상 촘촘해졌는데, 이에 대해 병원 측은 “다이렉트 DHR 식모술의 효과를 업그레이드했을 뿐만 아니라 이를 통해 국내 모발이식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기존의 모발이식에서는 채취한 모발을 분리한 뒤 이식하는 방식을 거쳐야만 했다. 하지만 다이렉트 DHR 식모술은 이를 생략하고 바로 이식에 들어가기 때문에 모발 분리 과정에서 생기는 모발의 탈락도 막을 수 있어 채취한 모발의 사용률을 크게 높일 수 있다. 모발이식 시 필요 부위의 크기와 정도에 따라 여러 차례 나눠 시술할 수 있고, 시술시간이 짧으며, 시술 직후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입원하지 않고 당일 시술이 가능하므로 시간을 내기 어려운 직장인이나 지방 환자들에게도 호평을 받고 있다.

메디컬 두피관리 시스템 가동

환자들이 레알모아 모발이식센터를 찾는 이유는 이에 그치지 않는다. 시술 여부를 망설이던 환자들 대부분이 상담을 받고 나면 망설임 없이 이곳을 선택한다고 한다. 의료진과 스태프에 대한 믿음, 즉 미적 감각과 뛰어난 손놀림을 자랑하는 성형외과 전문의들이 직접 시술한다는 데서 오는 믿음 때문이다.

모발이식의 성패를 좌우하는 기술 중 하나가 미적인 관점이다. 모든 시술결과를 미적 관점에서 평가하는 훈련을 쌓아온 성형외과 전문의의 눈과 다년간의 시술 경험으로 숙련된 손놀림, 시술 부위에 대한 정확한 판단력이 삼위일체를 이뤄 환자에게 최상의 결과를 가져다준다.

모발이식은 단순히 머리카락 수를 늘려주는 것만으로는 부족하다. 시술 후 자라난 머리카락이 원래 있던 모발과 잘 어울릴 수 있는지, 같은 수의 머리카락을 이식하더라도 좀더 풍성하게 보일 수 있는지, 헤어라인이 환자 본인의 얼굴형이나 이목구비와 어우러졌을 때 얼마나 자연스럽게 조화를 이루는지도 시술 전 충분히 고려해야 하는 것. 레알모아의 시술은 이 세 가지 사항을 충분히 만족시킬 수 있어 시술 후 두피관리를 위해 병원을 찾는 환자들은 칭찬을 아끼지 않는다.

성공적으로 모발이식을 했다면 그 다음에는 이식된 모발이 건강하고 윤기 있게 자랄 수 있도록 지켜주는 것이 필요하다. 강 원장은 “수술 전후의 두피관리, 수술 후의 셀프케어 등을 통해 수술 효과를 극대화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한다. 수술을 통한 탈모치료는 수술 후 모발이 최대한 남아 있어야 하는 생착률이 우선적으로 고려되어야 하는데, 이를 위해서는 수술 전 정밀한 진단과 수술 계획이 필수적이라는 것.

강 원장은 “이식 후에 모발이 좀더 풍성하고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발모와 육모를 위한 집중 케어가 필요하다”고 덧붙인다. 이에 따른 메디컬 두피관리 시스템은 건강한 두피를 만들어 모발이 자라기 쉬운 환경을 만들어주는 것을 목적으로 진행된다. 그 결과 이식한 모발의 생착률이 향상되고 수술 부위 이외의 두피에서 더 이상 탈모가 진행되지 않도록 예방하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주간동아 2007.01.09 568호 (p68~69)

이윤진 건강전문 라이터 nestra@naver.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32

제 1232호

2020.03.27

n번방이 다시 숨은 곳, 디스코드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