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레저

가을 속을 걷고 건강도 챙기고

직장인 니즈 반영 프로스펙스 ‘비즈니스워킹화’ 인기

가을 속을 걷고 건강도 챙기고

가을 속을 걷고 건강도 챙기고
‘걷기’가 몸에 좋다는 것은 누구나 아는 사실이다. 그러나 매일 또는 일주일에 며칠이라도 시간을 내서 걸을 수 있는 사람은 많지 않다. 업무와 회식에 시달리는 직장인이라면 더욱 그렇다.

최근 미국스포츠의학대학연합(ACSM)이 내놓은 자료에 따르면 “한 번에 30분간 운동하는 것과 하루에 10분씩 시간을 쪼개 3회 운동하는 것의 효과가 거의 동일하다”고 한다. 즉, 바쁜 직장인도 출퇴근시간과 점심시간 등 하루 3회 10분씩 걷기만 하면, 헬스클럽에서 30분 운동한 것에 상응하는 운동 효과를 얻을 수 있다는 것.

걷기 운동의 가장 큰 장점은 도구나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다는 것이다. 또한 다른 운동에 비해 관절에 무리가 가지 않는다. 따라서 지속적으로 걷기 운동을 할 경우 심폐지구력을 키울 수 있을 뿐 아니라, 체지방을 줄이는 데도 효과적이다. 세계암연구재단은 걷기 운동만으로도 영국에서 1년에 5000건의 유방암과 4600건의 대장암을 예방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내놓기도 했다.

하지만 직장인이 일과 시간을 쪼개 10분씩 걷기 운동을 하기 어려운 진짜 이유는 신발에 있다. 출퇴근 때 신는 구두의 바닥이 딱딱하기 때문에 발목이나 무릎에 무리가 갈 뿐 아니라, 발의 피로감도 배가시켜 오랜 시간 걷기를 할 경우 부상을 입기 쉽다. 직장인이 계단을 오르내리거나, 약간 떨어진 거리를 걷는 것을 두려워하는 이유도 몸을 무겁게 하는 구두 때문인 경우가 많다. 반대로 걷기에 적합하도록 출시한 전문 워킹화는 정장에 어울리지 않을 뿐 아니라, 언제 있을지 모르는 비즈니스 미팅 때 결례가 되기도 한다.

검은색과 밤색은 정장과도 잘 어울려



가을 속을 걷고 건강도 챙기고

프로스펙스 WBIZ 408.

최근 이처럼 걷고 싶어도 걸을 수 없는 남성 직장인의 니즈를 반영한 비즈니스워킹화가 출시돼 인기를 끌고 있다. 비즈니스워킹화를 내놓은 프로스펙스의 강병조 신발기획팀장은 “건강에 대한 관심과 여가시간의 증가로 시작한 국내 걷기 열풍이 점차 확산되는 추세며, 그에 맞춰 기능 중심의 스포츠워킹화가 패션화, 그리고 라이프스타일화 하고 있다”면서 “비즈니스워킹화는 바쁜 생활 속에서 운동할 시간이 부족하거나 오래 서 있어야 하는 현대인에게 큰 관심을 모은다”고 설명했다. 또한 “비즈니스워킹화를 구입할 때는 착용자의 직진 보행을 도와주고 미끄럼은 방지하고 충격을 흡수하는 기능을 갖추었는지 확인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비즈니스워킹화는 걷기 운동을 위한 스포츠 기능을 갖추면서 스타일이 정장과도 잘 어울려야 하므로, 품질 좋은 가죽을 사용했는지 확인하고, 컬러는 검은색이나 밤색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걷기 운동을 하다 보면 땀으로 발 냄새가 나기 쉬우므로 비즈니스워킹화라면 흡습과 탈취, 안티박테리아 기능도 갖춰야 한다. 신발을 신는 사람은 흙먼지가 앉지 않도록 신발 외부를 수시로 깔끔하게 관리할 필요가 있다.



주간동아 2011.10.24 809호 (p40~40)

  • 이은경 프리랜서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4

제 1214호

2019.11.15

윤석열 대망론이 나오는 이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