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국제단신

당선유보 美 대선 덕(?)에 CNN 살판났네

당선유보 美 대선 덕(?)에 CNN 살판났네

당선유보 美 대선 덕(?)에 CNN 살판났네
미궁에 빠진 미국 대통령선거가 CNN방송의 시청률을 크게 올려놓으며, 생각지도 않은 ‘어부지리’를 안겨주고 있다.

월 스트리트 저널은 최근 보도를 통해 ‘위기 보도에 경쟁력이 있는 미국의 CNN방송이 대선 이후 그동안 폭스 뉴스나 MSNBC 등에 빼앗겼던 시청자들을 상당부분 회복했다’고 전했다.

7일 대통령선거가 치러진 뒤 CNN의 시청률은 1999~2000년 평균 시청률의 6배를 기록해 급박하거나 민감한 상황에서 미국 시청자들이 가장 먼저 찾는 채널이 CNN이라는 사실을 또 한번 입증했다.

CNN은 7일 이후, 최근까지 CNN의 시청률을 크게 잠식해 온 뉴스 코퍼레이션의 폭스뉴스와 제너럴 일렉트릭과 마이크로소프트의 합작방송사인 MSNBC를 크게 앞질렀다.

닐슨 미디어 리서치에 따르면 8일부터 10일 사이에 CNN은 폭스뉴스와 MSNBC 양사의 시청자 수를 합친 것보다도 많은 시청자를 확보했다. 그 기간에 CNN 시청자수는 200만5000명이었으며 폭스뉴스는 76만1000명, MSNBC는 92만1000명에 불과했다.



한편 미디어 연구가 스티브 스턴버그는 “CNN의 기존 프로그램들이 시청자들의 좋은 반응을 얻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대선 결과를 둘러싼 갈등이 해소된 뒤에는 시청률이 다시 떨어질 것”이라고 꼬집었다.



주간동아 2000.11.30 261호 (p56~56)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8

제 1218호

2019.12.13

“긴 터널 빠져나오자 우울의 고장”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