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동아 576

2007.03.13

뒷동산에 오른 삼남매

  • 입력2007-03-12 14:42:00

  • 글자크기 설정 닫기
    뒷동산에 오른 삼남매
    고향집에서 발견한 사진인데 여동생이 있는 것을 보니 46년 전쯤 된 것 같네요.

    인천광역시 강화군 봉천산 아래 고향집 뒷동산인 듯합니다. 왼쪽은 저보다 세 살 위인 형이고, 오른쪽은 두 살 아래인 누이입니다. 형은 어린 시절 저와 함께했던 고향집을 지키고 있고, 여동생은 먼저 하늘나라로 갔습니다. 뒷동산 동생의 무덤가에는 여름이면 유난히 멍석딸기가 많아서 딸기가 익을 무렵 자주 찾았던 기억이 납니다.

    동생이 가고 몇 해 지나서 동생과 똑같이 생긴 막내 여동생이 태어났습니다. 막내도 이젠 사진 속 오빠들보다 훨씬 큰 아이들의 엄마가 됐습니다.

    가끔 찾는 뒷동산과 봉천산에는 나무들만 울창할 뿐 그 옛날 형, 누이와 찾아 헤매던 아름다운 꽃들은 사라져버렸습니다. 싱아, 딸기도 함께…. 아련한 어린 시절의 추억들이 그리워집니다.

    ■ 이종길/ 서울시 구로구 구로2동



    '그리운 얼굴'에 실릴 독자들의 사진을 기다립니다

    잊지 못할 추억이 담긴 사진과 함께 간략한 사연을 적어 보내주시면 됩니다. 사진이 실린 분께는 애경의 프레시스 액티브 이스트 하이드라 밸런싱 화장품(www.presis.co.kr) 2종 선물세트를 보내드립니다.

    사연을 보내주실 때는 성명과 주소, 전화번호를 정확히 기재해주십시오. 사진은 우편으로 보내주시거나 JPG파일로 저장해 동아닷컴 '포토&디카(http://photo.donga.com/)'의 그리운 얼굴에 올려주시면 됩니다. 우편으로 보내주신 사진은 게재 여부에 상관없이 반송해드립니다.

    보내주실 곳 : 120-715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3가 139 동아일보사 출판국 주간동아 '그리운 얼굴' 담당자 앞.




    댓글 0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