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동아 804

2011.09.19

뿔난 예술대생이 거리에 섰다

  • 사진·이기욱 기자 p35mm@donga.com 글·구자홍 기자 jhkoo@donga.com

    입력2011-09-16 17:50:00

  • 글자크기 설정 닫기
    뿔난 예술대생이 거리에 섰다

    9월 15일 서울 종로구 인사동 쌈지길 앞에서 한 추계예술대 학생이 이 대학을 등록금대출 제한 학교로 결정한 교육과학기술부의 대학 구조조정 방안에 항의하는 퍼포먼스를 벌이고 있다.

    한 예술대학 학생이

    헝클어진 얼굴에 뿔난 모습을 하고

    그 자신이 예술품이 돼 거리에 섰습니다.

    캔버스에 예술혼을 담아내야 할

    ‘붓’을 ‘뿔’로, 팔레트를 ‘대자보’로 바꿔낸



    정부의 대학 구조조정 방안이

    참!

    예술입니다.



    포토

    댓글 0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