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시사포토

“서울 부산 찍고 ‘성공 월드컵’ 가자”

  • < 사진·김형우 기자 > free217@donga.com < 글·황일도 기자 > shamora@donga.com

“서울 부산 찍고 ‘성공 월드컵’ 가자”

“서울 부산 찍고 ‘성공 월드컵’ 가자”
“야--------!”

아이들의 고함소리에 차디찬 겨울 하늘이 화들짝 놀랐다.

지난해 12월29일 서울 상암동 월드컵경기장. 월드컵 성공개최를 기원하는 43명의 초등학생이 부산 동래까지 500km의 먼 길을 걸어가겠다고 나섰다. 조선 통신사가 걸었다는 영남대로를 따라 14박15일의 긴 여정을 시작한 것. 왜 하필 오늘일까, 이렇게 바람 많이 부는 날에. 아이들의

두 손에는 들뜬 마음처럼 월드컵 깃발이 펄럭이지만, 바라보는 부모의 눈에는 걱정이 앞선다. 한동안 소식도 없던 눈까지 펑펑 쏟아져내린 궂은 날씨가 어찌 그리 원망스러운지. 오늘 하루 가야 할 길만 용인까지 백리길. 금세 힘들고 지치겠지만 처음의 씩씩한 각오는 마음속에 꼭 담아가렴. 기운찬 함성소리만큼 빨리 다가온 우리들의 월드컵 2002. 경기장을 뒤로하고 한발 한발 내딛는 아이들의 꼭 쥔 주먹이 자랑스럽다.



주간동아 317호 (p3~4)

< 사진·김형우 기자 > free217@donga.com < 글·황일도 기자 > shamora@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317

제 1317호

2021.12.03

위기의 롯데, ‘평생 직장’ 옛말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