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Job|자격증 공략법

신설 자격증 첫 시험을 노려라

직업상담사 전산회계사 사회조사분석사 전자상거래관리사 등 4개 첫선

신설 자격증 첫 시험을 노려라

신설 자격증 첫 시험을 노려라
자격증 공략에도 왕도가 있다. 그 비법은 1회 시험을 공략하는 것이다. 자격증 주관기관들이 관련인력 양성을 위해 1회 시험은 대부분 상대평가가 아닌 절대평가를 실시한다. 시험제도 또한 틀이 잡히지 않아 엉성하고, 문제도 보기가 주어지는 4지선다형으로 출제된다. 특히 신설 자격증은 1~3년 정도에 걸쳐 많은 수정이 불가피한 만큼 이 변화의 틈새를 적극 공략하라.

지난해 취업시장은 신 채용 기법으로 한바탕 대란을 치렀다. 기업들이 준비된 인재를 선호하면서 선발 전형에서 인재평가의 공통분모로 외국어와 자격증을 집중적으로 평가했다. 이 과정에서 가장 주목받은 것은 자격증이었다. 자격증 시대의 개막은 90년대 후반에 가속화된 직업의 전문화 현상과 더불어 이미 예고된 것이었다.

자격증 시대를 알리는 서곡이 취업시장과 직업세계에서 동시다발로 나타나면서 졸업예정자와 경력자들이 자격증 취득을 위해 관련 학원가로 불나방처럼 몰려들고 있다. 기업사회에서 ‘자격증은 곧 경쟁력’이라는 등식이 실제로 성립되는 조짐도 곳곳에서 보이고 있다.

지난해 하반기 증권업체 채용과정에서 명문대학 출신이 ‘증권분석사 자격증이 없다’는 이유로 지방대학 출신에게 밀리는가 하면 재직중인 직원이 관련 업무에 필요한 자격증을 취득할 경우 승진과 호봉을 상향 조정하는 모습도 보이고 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취업 예정자들은 서류전형에서 가산점을 받기 위해, 경력자들은 현직과 이-전직시 기회비용을 높이기 위해 자격증 세계로 눈을 돌리고 있다.

자격증 붐이 일면서 많은 사람들이 ‘효율적인 자격증 공략법’에 골몰하고 있다. 학생들은 학사일정에 나름대로 쫓기고 직장인들은 조퇴와 명퇴로 빠져나간 동료들의 업무를 대신하다보니 대중화된 자격증일지라도 손에 넣기가 만만찮은 것이 현실이다.



자격증 공략에도 길은 있다. 다수의 자격증을 가진 사람에게 ‘비결이 무엇이냐’고 물으면 십중팔구는 1회 시험을 노리라는 간단한 대답을 한다. 해법까지 곁들인다면 자격증 주관기관들이 관련인력 양성을 위해 1회 시험은 대부분 상대평가가 아닌 절대평가를 실시한다는 것이다. 시험제도 또한 틀이 잡히지 않아 엉성하고, 문제도 보기가 주어지는 4지선다형으로 출제된다. 특히 신설 자격증은 전례에 비추어 보았을 때 1~3년 정도에 걸쳐 많은 수정이 불가피한 만큼 이 변화의 틈새를 적극 공략하라고 충고한다.

올해도 자격증 세계에는 4개의 얼굴이 새롭게 명함을 내민다. 첫 시험을 치를 신설 자격증은 직업상담사 전산회계사 사회조사분석사 전자상거래관리사 등 4종류이다. 4개 자격증 모두 노동부가 주관하는 만큼 공신력과 입지면에서 개인경쟁력과 직결될 것으로 보인다. 이 가운데 직업상담사 전산회계사 사회조사분석사는 오는 3월에 첫 시험이 있고 전자상거래관리사는 7월 초순에 실시될 예정이다.

직업상담사 시험은 오는 3월12일, 7월2일 두 차례에 걸쳐 치러진다. 1차 객관식 시험은 직업상담심리학 직업정보론 노동관계법규 등 세 과목이고, 2차 논문형 주관식은 직업정보전산능력과 직업상담사로서의 자질평가 등 두 과목이다.

전산회계사 2, 3급 시험은 오는 3월19일과 9월17일에 각각 실시된다. 전산회계사 2급 1차 시험은 회계원리와 원가회계 등 두 과목이고, 3급은 회계원리 한 과목이 주어진다. 2차 시험은 회계프로그램의 운영을 주관식으로 본다.

사회조사분석사는 올해 2급 시험만 3월12일과 7월23일에 각각 실시된다. 1차 시험은 조사방법론과 사회통계 등 두 과목이고 2차 시험은 설문지 작성과 단순 통계처리-분석 및 결과 제시 등 두 과목이다.

전자상거래관리사 1, 2급은 7월 초순에 첫 시험이 있을 예정이다. 전자상거래관리사는 정보통신 기반 기술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과 인터넷 마케팅 기술을 갖춘 사람으로 전자상거래와 관련된 기획 및 관리업무를 총괄하는 고급 전문인력이다. 2급 시험은 5지선다형과 단답형으로 혼합 출제되며, 이어 실기시험으로 컴퓨터 작업을 테스트한다. 1급의 경우는 5지선다형과 서술형으로 구성되며 이어 면접시험으로 진행된다.

직업이 전문화되면 자격증을 낳고 자격증이 대중화되면 새로운 직업군으로 자리매김되는 것이 직업사의 생리요, 분화다. 올해 첫선을 보일 4개의 신설 자격증 또한 IMF 이후 급속히 진행된 직업의 전문화 현상으로 가시화됐다. 고품격 자격증이 ‘몸값’과 ‘취업’을 좌우하는 잣대가 되는 시대인 만큼 신설 자격증을 적극 공략해야 할 것이다.



주간동아 2000.01.20 218호 (p92~92)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40

제 1240호

2020.05.22

“정의연이 할머니들 대변한다 생각했던 내가 순진했다”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