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MEDICAL CHECK

털장갑도 무색한 ‘그대의 찬 손’

  • 정주화 율한의원 원장

털장갑도 무색한 ‘그대의 찬 손’

털장갑도 무색한 ‘그대의 찬 손’

기온이 내려가는 겨울철에는 혈관이 수축되기 쉬워 수족냉증 환자가 많이 발생한다.

겨울철에 특별히 인기 있는 아이템이 있다. 적당한 체온을 유지시켜 쾌적한 수면을 도와주는 수면양말이다. 그러나 겨울철뿐 아니라 사시사철 수면양말을 끼고 사는 사람이 있다. 바로 수족냉증으로 고생하는 이들이다.

우리 몸은 혈관을 따라 혈액이 흐르면서 체온이 유지된다. 그런데 혈액순환에 이상이 생겨 손이나 발로 가야 할 말초혈관의 피가 잘 통하지 않게 되면 수족냉증이 생긴다. 특히 기온이 내려가는 겨울철에는 혈관이 수축되기 쉬워 수족냉증이 많이 생긴다.

수족냉증은 여성들이 더 조심해야 할 병이다. 초경과 임신, 출산, 폐경 등으로 인한 여성호르몬의 변화는 자율신경계와 혈관 확장 및 수축에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또 여성은 남성보다 예민해 작은 일에도 쉽게 스트레스를 받으며 설거지, 빨래 같은 집안일로 기온이 낮은 환경에 많이 노출돼 있기도 하다. 특히 폐경 이후 난소기능이 떨어지면서 혈관기능도 저하되는 폐경기 여성은 수족냉증에 걸릴 확률이 높다.

문제는 수족냉증의 발병 원인으로 꼽히는 현상들이 지속될 경우 여성 자궁건강에 큰 해가 될 수 있다는 점이다. 수족냉증은 혈액순환이 안 되는 것이 가장 큰 이유인데, 혈액순환에 이상이 생기면 자궁에도 문제가 생긴다. 혈액순환이 제대로 안 돼 수족냉증이 발생하면 보통 손발이 차가워진다. 이를 오랫동안 방치하면 팔꿈치, 무릎, 허리로 광범위하게 번지면서 마치 구멍이 뚫린 것처럼 찬 바람이 들어오는 착각에 빠지기도 한다. 특히 하복부에 찬 기운이 머물게 되면 자궁 혈관이 수축되고, 이로 인해 자궁 속 어혈(瘀血)이 축적돼 각종 여성 질환이 발생한다. 작게는 냉대하, 생리통, 생리이상이 생기며 심한 경우에는 자궁근종이나 유산, 불임 등을 유발한다.

가장 많이 생기는 질환은 생리통과 생리이상이다. 한방에서는 생리통과 생리이상의 발병을 자궁 내 혈액순환 저하로 인한 어혈 축적 때문으로 본다. 이로 인해 골반 주위의 근육이 수축하면서 통증이 심해진다. 따라서 생리통이나 생리이상이 있을 때는 배를 따뜻하게 함으로써 통증을 완화할 수 있다. 치료는 자궁의 기혈순환을 바로잡아주는 요법을 시행한다. 자궁 속을 정화하면서 동시에 따뜻하게 해주는 약물을 처방한다. 더불어 약침과 뜸치료, 부황 같은 물리치료 및 마사지 등으로 기혈을 순환시켜 생리통과 생리이상을 개선한다.



자궁근종도 문제다. 자궁근종은 자궁허랭(子宮虛冷), 즉 자궁이 허약하고 냉해 어혈이 뭉치고 불순물이 쌓여 나타나는 현상이다. 따라서 어혈이나 노폐물은 깨끗하게 제거하고 자궁은 따뜻하게 해줘야 한다. 한방에서는 근종을 어혈덩어리로 보는데 치료는 어혈 제거부터 시작한다. 자궁을 따뜻하게 유지하고 침과 탕약으로 노폐물을 없애준다. 탕약과 함께 자궁기능을 활발하게 하기 위한 약침 치료, 온욕 치료 같은 물리요법을 병행하면 근종이 줄어들거나 없어지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털장갑도 무색한 ‘그대의 찬 손’

정주화 율한의원 원장

수족냉증이 불러오는 가장 무서운 질환은 불임과 유산이다. 남성의 정자가 여성의 자궁에 들어왔을 때 내부 온도가 낮으면 활동성이 떨어지거나 죽기 때문에 수정되기 어렵다. 설령 수정에 성공한다 해도 착상이 되지 않아 유산으로 이어질 수 있다. 이럴 때는 전신의 증상, 오장육부의 허와 실 등을 고루 살펴 모체를 임신 가능한 상태로 회복시키는 것에 중점을 둔다. 탕약으로 자궁을 따뜻하게 만들어주고 어혈이나 노폐물 등을 없앤다. 더불어 기의 순환을 돕고 어혈을 푸는 약침 치료를 병행하는 것도 필수적이다.



주간동아 2008.12.30 667호 (p75~75)

정주화 율한의원 원장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8

제 1218호

2019.12.13

“긴 터널 빠져나오자 우울의 고장”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