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새 의자|국가수리과학연구소 조용승 초대소장

“순수 수학 연구 매진 場 만들 터”

  • 이지은 기자

“순수 수학 연구 매진 場 만들 터”

“순수 수학 연구 매진 場 만들 터”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은 9월 부설기관으로 설립한 국가수리과학연구소 초대소장에 조용승(趙容承·56·사진) 이화여대 수학과 교수를 11월1일 선임했다. 조 신임소장은 경북대 수학교육과에서 학사 및 석사 과정을 마치고, 미국 시카고대학에서 기하학과 위상수학으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충북대 조교수와 미국 브랜다이스대학 조교수를 거쳐 1989년부터 이화여대 교수로 재직하면서 이 대학의 기초과학연구소 부소장과 수리과학연구소 소장 등을 역임했고, 2003년부터 2004년까지 대한수학회 회장으로 활동했다.

조 신임회장은 “선진국들이 50여년 전부터 다수의 수학연구소를 세워 수학 연구에 매진한 반면, 우리나라에는 제대로 된 국립 수학연구소가 단 한 개도 없었다”면서 “이번 국가수리과학연구소의 탄생은 우리나라 수학계의 오랜 숙원이 이뤄진 것”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그는 “요즘 가장 두각을 나타내는 IT, 생명공학, 금융 및 경제학의 기반에는 수학이 존재한다. 이런 응용 학문들이 더욱 발전하기 위해선 순수 수학에 대한 연구가 무척 중요하다. 국가수리과학연구소는 수학 전공자들이 순수 수학 연구에 매진할 수 있는 장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동시에 응용 학문 분야와의 공동 연구와 미래의 수학 인재를 위한 교육 활동도 병행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주간동아 2005.11.15 510호 (p12~12)

이지은 기자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7

제 1217호

2019.12.06

아이돌 카페 팝업스토어 탐방기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