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문화캘린더

사랑은 비를 타고 外

사랑은 비를 타고 外

사랑은 비를 타고/ 1000회 공연을 바라보는 창작 뮤지컬/ 7월14일까지/ 동숭아트센터 동숭홀/ 02-552-2035

유리가면 에피소드2 ‘잊혀진 황야’/ 늑대가 기른 소녀 이야기를 극중극 형식으로 보여주는 연극/ 7월28일까지/ 인켈아트홀/ 02-742-7753

청혼/ 가족의 소중함을 주제로 한 안톤 체호프의 작품/ 7월21일까지/ 제2 배우실험실/ 02-3675-5092

강 건너 저편에/ 한국과 일본의 현재를 그린 한일 공동 창작 연극/ 6월28, 29일/ 예술의전당 토월극장/ 02-580-1300

별이 쏟아지다/ 동일한 제목을 가진 두 개의 단막극을 함께 공연/ 7월7일까지/ 연극실험실 혜화동 1번지/ 1588-7890



개그맨과 수상/ 8월11일까지/ 대학로 정보소극장/ 02-762-0810

김시라의 품바/ 7월14일까지/ 대학로 강강술래극장/ 02-3674-0110

음악 · 무용

발레 ‘돈키호테’/ 국립발레단의 정기공연으로 네덜란드에 진출하는 김지영의 마지막 한국무대/ 6월28~7월3일 오후 7시30분(29, 30일 오후 4시)/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02-587-6181

베를린 필 12 첼리스트 초청공연/ 베를린 필에서 연주하는 12명의 첼리스트로 구성된 실내악단 내한연주/ 6월28일 오후 7시30분, 29일 오후 3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02-789-3722

서울시향 620회 정기연주회/ 6월28일 오후 7시30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02-399-1929

뉴서울필 창단 10주년 기념연주회/ 6월29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02-6002-6290

완창 판소리-왕기철의 흥보가/ 6월29일 오후 3시/ 국립극장 달오름극장/ 02-2274-3507

안치환과 자유 콘서트/ 국립극장이 매주 토요일 오후에 여는 ‘토요문화광장’의 6월 마지막 공연/ 6월29일 오후 6시/ 국립극장 문화광장/ 02-2274-3507

뉴욕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내한공연/ 이번 시즌을 끝으로 뉴욕 필을 떠나는 지휘자 쿠르트 마주어의 고별무대/ 7월1, 2일 오후 8시/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02-399-1569

영 화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6월28일 개봉/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 뤼미에르

챔피언/ 6월28일 개봉/ 유오성 채민서/ 뤼미에르

비포 나잇 폴스/ 6월21일 개봉/ 하비에르 바뎀, 올리비에 마르티네즈/ 중앙시네마

뚫어야 산다/ 6월21일 개봉/ 박광현 박예진/ 서울극장

워크 투 리멤버/ 6월21일 개봉/ 앤디 무어, 세인 웨스트/서울 중앙시네마 명보

판타스틱 소녀백서/ 6월21일 개봉/ 도라 버치, 스티브 부세미/ 시네코아

패닉룸/ 6월21일 개봉/조디 포스터, 크리스틴 스튜어트/ 씨넥스 스타식스정동 시네코아

전 시

주명덕 초대전 ‘1968. 인천 차이나타운’/ 7월27일까지/ 한미갤러리/ 02-418-1315

27회 상형전/ 이종무 강우문 김상수 등 15인 작품전/ 7월2일까지/ 공평아트센터/ 02-733-9512

김덕기 전 ‘세 그루의 나무’/ 7월11일까지/ 포스코미술관

우리 문화 속의 대나무/ 7월7일까지/ 국립전주박물관/ 063-223-5652

Welcome to my Space Fantasy/ 진용현 최재경의 2인 사진전/ 영은미술관/ 031-761-0137

대한민국 부채그림전/ 6월30일까지/ 고양꽃박람회 전시관/ 02-725-9467

11 & 11 한일 현대미술 2002/ 한국과 일본의 젊은 작가 22인이 양국에서 갖는 특별 전시/ 6월30일까지/ 성곡미술관/ 02-737-7650

조선목가구대전/ 조선의 목가구 181점 전시/ 9월1일까지/ 호암갤러리/ 02-750-7818

문범강 초대전 ‘I love you’/ 7월21일까지/ 일민미술관/ 02-2020-2055



주간동아 341호 (p77~77)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352

제 1352호

2022.08.12

‘폴란드 대박’에 비상하는 K-방산株, 향후 전망도 장밋빛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