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미드로 영어 고수 되기

그녀가 정말로 마녀라고 믿는 건 아니겠지

멘탈리스트 편

  • 이지윤 이지윤영어연구소 jiyoon0623@hanmail.net

그녀가 정말로 마녀라고 믿는 건 아니겠지

그녀가 정말로 마녀라고 믿는 건 아니겠지
미국 CBS에서 방송 중인 ‘멘탈리스트(The Mentalist)’는 한때 영매사였던 주인공 패트릭 제인이 캘리포니아 연방수사국 컨설턴트로 일하면서 자신의 아내와 딸을 살해한 연쇄살인범 레드 존을 쫓는 이야기입니다.

스스로를 ‘마녀’라고 칭하는 용의자를 심문하던 중 제인은 불쑥 조의 이름을 꺼냅니다. 마침 그 장면을 포착한 ‘마녀’는 조의 이름을 넣어 이상한 주문을 겁니다. 조는 그 주문이 기억나 영 찝찝하군요.

Cho : Hey, why’d you give her my name? She said I was gonna kneel before the lords of beasts. What does that even mean?

Jane : What? Oh, come on. You’re not telling me you believe she’s an actual witch.①

Cho : No, of course not. But I mean, if dark forces did exist, it stands to reason there could be people who control them for their own ends.②



Jane : They’re called investment bankers. They don’t live around here, I assure you.③ Relax. No such things as witches.

Cho : Yeah, that’s easy for you to say.④

-시즌1 에피소드12 중에서

① You’re not telling me you believe she’s an actual witch.

지금 그녀가 정말로 마녀라고 믿는 건 아니겠지.


You’re not telling me~는 ‘설마 ~라고 하는 건 아니겠지’라는 뜻입니다. You’re not telling me that you are quitting(지금 그만두겠다는 소리는 아니겠지)처럼요.

② But I mean, if dark forces did exist, it stands to reason there could be people who control them for their own ends.

그렇지만 내 말은 만일 사악한 힘이 정말 존재한다면, 자신을 위해 그 힘을 조종할 수 있는 사람이 있다는 것은 누가 봐도 분명하잖아.


dark force는 ‘사악한 힘’을 의미해요. It stands to reason은 ‘~는 이치에 맞다, 당연하다’라는 뜻입니다. It stands to reason that the republic party will be reelected(공화당이 재선에 성공할 것이 분명하다)처럼 쓰죠.

③ They’re called investment bankers. They don’t live around here, I assure you.

그들은 ‘투자은행가’로 불려. 내가 장담하는데 그들은 이 근처엔 안 살아.


제인은 ‘사악한 힘을 조종하는 사람’을 투자은행가에 비유하는군요. I assure you는 ‘장담한다’는 표현으로 I assure you we had nothing to do with it(장담하건대 우린 그 일과 아무 상관없어)처럼 씁니다.

④ Yeah, that’s easy for you to say.

그래. 너는 그렇게 말하기 쉽겠지.


남의 사정을 몰라주고 쉽게 말하는 상대에게 적합한 표현이 “That’s easy for you to say”입니다. 비슷한 표현으로 Easier said than done(행동보다 말이 쉽지)이 있습니다.



주간동아 783호 (p72~72)

이지윤 이지윤영어연구소 jiyoon0623@hanmail.net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307

제 1307호

2021.09.24

“50억 원까지 간다, 한남뉴타운 미래 궁금하면 반포 보라”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