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미드로 영어 고수되기

변명하지 마 프로답지 못하고, 불법이야

<멘탈리스트> 편

  • 이지윤 이지윤영어연구소 jiyoon0623@hanmail.net

변명하지 마 프로답지 못하고, 불법이야

변명하지 마 프로답지 못하고, 불법이야
미국 CBS에서 방영 중인 ‘멘탈리스트(The Mentalist)’는 한때 영매사였던 주인공 패트릭 제인이 캘리포니아 연방수사국 컨설턴트로 일하며 자신의 아내와 딸을 살해한 연쇄살인범 레드존을 쫓는 이야기입니다.

용의자에게 최면을 걸어 진술을 받은 패트릭 제인에게 리스본 반장은 “최면은 불법행위”라며 화를 내고 있습니다. 제인의 행동을 알면서도 막지 못한 조까지 덩달아 꾸중을 듣는군요.

Lisbone : You hypnotized her, didn’t you? ①

Jane : I certainly did not. Okay, no. Yes, I did hypnotize her, but….

Lisbone : But nothing. It’s unprofessional and it’s illegal. It’s totally out-of-bounds. ② / Cho : That’s what I told him.



Jane : I was gonna say you had nothing to do with it, but hey…. ③

Lisbone : You allow him to pull that stuff again, and you’ll be showing visitors around the statehouse in a stupid hat. ④

Cho : Yes, ma’am. Understood.

-시즌1 에피소드2 중에서

① You hypnotized her, didn’t you?

당신은 그녀에게 최면을 걸었어요, 그렇죠?


hypnotize는 ‘최면을 걸다’라는 뜻입니다. The speaker’s eloquence hypnotized the audience(연사의 웅변에 청중은 최면에 걸린 듯했다)처럼 사용하지요.

② But nothing. It’s unprofessional and it’s illegal. It’s totally out-of-bounds.

변명하지 마. 그건 프로답지 못한 데다 불법이야. 완전히 선을 넘었어.


but…이라 변명하려는 제인의 말을 끊으려고 ‘but nothing’ 하고 소리치네요. 여기서 but nothing은 ‘변명하지 마’로 해석할 수 있겠죠. 관용적인 표현 out-of-bounds는 ‘선을 넘은 행위’ ‘상식 밖의’ ‘규정의 한계를 넘은’이란 뜻으로 The opposition spokesman made an out-of-bounds comment(야당 대변인은 상식 밖의 발언을 했다)처럼 씁니다.

③ I was gonna say you had nothing to do with it, but hey….

넌 잘못 없다고 말하려 했지만, 됐고….


I was gonna/going to는 과거에 ‘~하려고 했다’는 말입니다. 실제로는 ‘~하려고 했는데 못했다’는 뉘앙스가 강하죠. I was gonna say sorry, but you didn’t listen(미안하다고 하려 했는데 넌 듣지 않았어)처럼 사용합니다.

④ You allow him to pull that stuff again, and you’ll be showing visitors around the statehouse in a stupid hat.

너, 한 번만 더 그가 저런 짓 하게 내버려두면 본사 홍보실에서 이상한 모자 쓰고 관광객 접대나 하게 될 줄 알아.


이 문장은 if가 빠졌으나 가정법으로 해석해야 합니다. pull that stuff는 ‘그런 짓을 하다’라는 뜻으로 비하하는 뉘앙스가 있습니다. I won’t play a board game with you again, if you pull that stuff again(너 다시 한 번 그런 짓 하면, 너랑 다시는 보드게임 안 한다)처럼 상대방이 속임수를 썼거나 잘못했을 때 쓰는 표현이지요.



주간동아 2011.01.24 772호 (p77~77)

이지윤 이지윤영어연구소 jiyoon0623@hanmail.net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32

제 1232호

2020.03.27

n번방이 다시 숨은 곳, 디스코드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