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OMBUDSMAN

잘 차려진 살맛 나는 밥상 풍성한 한가위

  • 임정우 (주)피플스카우트 대표

잘 차려진 살맛 나는 밥상 풍성한 한가위

잘 차려진 살맛 나는 밥상 풍성한 한가위
추석 연휴기간 주간동아 합본호 커버스토리는 ‘살맛 나는 밥상’이었다. 오곡백과 풍성한 한가위에 식욕이 절로 당기는 기획이었다.

원래 한국음식 맛은 손맛과 장맛이라 했다. 그런 의미에서 특집호에서 음식의 맛을 내는 양념의 기본에서부터 밥(쌀), 두부, 닭고기, 참치, 한우 등 우리 밥상에 늘 오르는 음식을 두루 소개해 더욱 눈길을 끌었다. 한편으로 시장점유율 확대를 위해 대기업들이 펼치는 고소, 고발 등 ‘꼼수 마케팅’은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밥맛의 품위’는 맛있는 밥맛이 쌀-물-불-솥의 어우러짐에서 나온다는 사실을 알려줬다. 한 번쯤 실행에 옮겨 맛있는 밥을 만들어 먹고 싶은 충동이 들었다.

대기업들의 시장쟁탈전과 시장분석 기사는 ‘상식’으로 읽기에 적합했지만, 제목처럼 독자가 느낄 수 있는 체험 밥상, 오곡이 풍성한 계절에 맞는 밥상을 떠올린 이들에게는 아쉬움을 남겼을 것이다.

우리나라에 하나밖에 없는 해저지진계가 8개월이나 고장 나 있고 통합지진관측망(KISS)과 기상청 분석시스템이 3일간 ‘먹통’ 상태에 있었다고 한다. 23억 원 국민 혈세로 설치하고도 관련 부서의 안일한 태도에 무용지물이 됐다는 것은 도저히 묵과할 수 없다. 문제점이 하루빨리 시정되길 바란다.



‘자식 같은데…農心도 쓰러졌다’는 제목의 포토는 모두가 풍성한 한가위에 이처럼 어려움을 겪는 농민들을 생각해볼 수 있게 한 좋은 사진이었다. 명문종가의 추석 풍속과 차례상 차림에 대한 기사도 눈여겨볼 만했다.



주간동아 2010.10.04 756호 (p92~92)

임정우 (주)피플스카우트 대표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7

제 1217호

2019.12.06

아이돌 카페 팝업스토어 탐방기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