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맞춤형 실전 골프 테크닉 굿샷!|1부 100파가 목표라면

셋업

셋업

  • 셋업골프에서 셋업 자세는 가장 중요한 요소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도 스코어가 좋지 않으면 그립을 점검한다는 얘기가 있을 정도로 셋업은 기본 중의 기본이다. 기본을 무시하는 것은 모래 위에 성을 쌓는 것이나 마찬가지다.
셋업
그립에 대하여

골퍼들의 스윙 교정을 하다 보면 의외로 그립에 문제가 있음을 알게 된다. 대부분 지나치게 훅 그립이거나(사진 3), 클럽 페이스 턴이 잘 안 되는 위크 그립이다(사진 2). 골퍼마다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요즘은 대체로 프로들도 손가락 중심으로 그립을 말아쥐는 스트롱 그립(사진 1)을 한다. 몸통의 회전력이 느릴수록 스트롱 그립을 한다면 클럽 페이스의 턴이 잘 이뤄져 비거리와 방향성을 동시에 이룰 수 있다.

셋업
에이밍

에이밍이란 몸 전체를 타깃 라인에 평형하게 정렬하는 것을 말한다. 즉, 공이 나가는 방향으로 서는 것을 뜻한다. 어드레스 자세에서 방향 설정은 착시로 인해 오른쪽으로 치우친 지점을 겨냥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에이밍을 정확하게 하려면 먼저 공의 뒤쪽에서 가려고 하는 방향과 공의 선을 그린다. 그리고 그 앞에 중간 표적을 선정한다(사진 1). 그런 다음 중간 표적을 보면서 공이 오른발 앞으로 오게 한다(사진 2). 발을 중간 표적과 평행으로 놓고 어드레스한다(사진 3).



셋업
셋업
올바른 어드레스 방법

어드레스도 중요하다. 어깨 넓이로 다리를 벌리고(사진 1) 두 손을 배꼽 아래로 늘어뜨린 뒤 클럽을 지면과 평행이 되게 들고(사진 2), 긴장을 푼 상태로 엉덩이를 뒤로 뺀다(사진 3). 꼬리뼈를 약간 치켜올리듯이 해서 두 무릎만 약간 굽힌다(사진 4). 허리나 무릎을 지나치게 굽히면 회전력이 감소할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 그런 다음 마지막으로 클럽을 공 뒤에 내려놓는다(사진 5). 이때 두 팔은 늘어뜨리고, 클럽을 그립한 손가락에만 약간 압력을 주어야 한다. 체중은 허벅지 안쪽부터 수직으로 발 안쪽까지 내려주며, 특히 상체 근육이 긴장하지 않도록 주의한다.

호호깔깔 유머

“옷 좀 다려 입어”


결혼생활 10년이 넘어가자 남편은 아내에게 별 관심을 보이지 않게 됐다. 아내는 남편의 마음을 붙잡을 방법이 없을까 고민하다 어느 날 붉은색 야한 잠옷을 입고 남편 앞에서 어슬렁거렸다. 그러나 남편은 아무런 반응이 없었다. 아내는 실망했지만 그래도 다음 날은 파란색 잠옷을 입었다. 남편의 반응은 여전했다. 아내는 마지막 수단으로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고 남편 앞에 나타났다. 하지만 그런 노력도 아무 소용이 없었다 마침내 화가 난 아내가 남편에게 쏘아붙였다.

“여보, 당신은 도대체 내가 어떤 잠옷을 입고 있는지 알기나 해요?”

그러자 남편은 심드렁하게 대답했다.

“첫날은 빨간색, 둘째 날은 파란색을 입었고, 오늘은 살색이구먼. 그런데 살색 옷은 좀 다려 입어!”





주간동아 2007.03.20 577호 (p6~9)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32

제 1232호

2020.03.27

n번방이 다시 숨은 곳, 디스코드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