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SPECIAL INFO

베르나르 포콩 빈티지 사진전

베르나르 포콩 빈티지 사진전

베르나르 포콩 빈티지 사진전
베르나르 포콩 빈티지 사진전

유럽 여행문화를 대표하는 가방·트렁크 브랜드 고야드(Goyard)가 3월1일 한국에 런칭, 장인 기술의 전통을 선보일 예정이다.



◀ 베르나르 포콩 빈티지 사진전

베르나르 포콩(1950~ )은 1970년대에 마네킹과 사람을 한 화면에 연출해 현실과 가짜가 공존하게 한 ‘여름방학’ 연작을 발표, ‘인형파’라 불리는 수많은 추종자를 만들어낸 프랑스 출신 사진작가다. 그의 사진들은 그때까지 진실처럼 받아들여진 사진의 ‘객관성’을 무너뜨리면서 현대미술계에 큰 충격을 주었다. 이번 한국 전시에서는 ‘미장센 포토’를 사진사에 도입한 그의 초기작 중 1970~80년대에 인화된 ‘빈티지 에디션’들이 선보여 그의 의도를 충실하게 감상할 수 있다. 이미 30년 전에 발표된 작품들이지만 그 속에서 현대미술의 미래를 찾아볼 수 있다. 3월18일까지, 공근혜 갤러리, 02-738-7776‘겨울의 방’, 1986



주간동아 576호 (p69~69)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94

제 1294호

2021.06.18

작전명 ‘이사부’ SSU vs UDT ‘강철부대’ 최후 대결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