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말...말...말...

아들은 적기에... 外

아들은 적기에... 外

아들은 적기에 적소에서 필요한 일을 했을 따름이다. 빌이 사업에서 그렇게 성공할 줄 감히 누가 상상이나 했겠는가.

9월31일 마이크로소프트 빌 게이츠 회장의 아버지 빌 게이츠 시니어

아들 빌 게이츠가 고교시절 해킹은 했지만, 범죄 행위는 하지 않았다며.

그것이 이슬람 사회에 외설을 확산시키고 있다.

9월29일 사우디아라비아 이슬람 최고성직자 셰이흐 압둘 아지즈 빈 압둘라 알 알셰이흐



사우디아라비아에서는 카메라폰을 사용해선 안 된다는 칙령을 발표하며.

복지부동(伏地不動)이 아니라 ‘복지부, 동(動)’으로 바꾸자.

10월2일 김근태 보건복지부 장관

관료들을 격려하며.

하루가 천 날 같고, 매일 지뢰밭을 걷는 기분이었습니다.

10월3일 안병영 부총리 겸 교육인적자원부 장관

두 번째 교육부 장관직을 맡고 하루를 천 날처럼 힘겹게 보냈다면서.

행정수도와 관련해 필요한 게 있어 요청한다면 나가겠다.

10월1일 이명박 서울시장

열린우리당이 자신을 국회 국정감사 증인으로 채택하려는 움직임과 관련해 연합뉴스와 한 전화통화에서.

이른바 ‘통크족(TONK족·Two Only, No Kids의 약칭)’이 늘고 있다.

10월1일 한 노인주택 건설업체 관계자

60살 이상 노인 30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자녀와 따로 살기를 원하는 응답자가 63%에 이른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하며.

문화재는 인류 공동의 자산.

10월3일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04 서울 세계박물관대회 개막식’에 참석해 환영사를 통해 이같이 강조하며.



주간동아 455호 (p12~12)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345

제 1345호

2022.06.24

우주를 향해 쏘아 올린 무결점의 완벽한 꿈 ‘누리호’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