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건강

한방차 파워! 환절기 감기야 가라

일교차 커 호흡기 질환자 부쩍 … 생강·구기자 등 체질에 맞추면 ‘효과 두 배’

  • < 이성환/ 자생한방병원 제2내과 과장 > www. jasang.co.kr

한방차 파워! 환절기 감기야 가라

한방차 파워! 환절기 감기야 가라
회사원 H씨(남, 43세)는 지난 여름 내내 아내가 달여주는 십전대보탕을 정성껏 복용했다. 작년 이맘 때 감기에 걸려 심한 고생을 한 기억 때문에 미리 예방책을 세운 것. 십전대보탕뿐 아니라 삼계탕·장어구이 등 여름철 보양식을 두루 섭렵한 그는 체중이 불어나는 부작용(?)에도 아내의 마음씀씀이가 고마워 말없이 이를 따랐다.

계절마다 감기를 끼고 사는 컴퓨터 프로그래머 L양(여, 28세)은 예방책을 세우려다 오히려 부작용만 더한 경우. 약골인 체질을 바꿔보려고 인삼과 녹용을 달여 먹었다가 설사·복통·발열 증상을 경험한 뒤론 한약재를 함유한 음료나 음식은 기피하고 있다.

일교차가 심한 환절기에는 감기·천식과 같은 호흡기 질환으로 고생하는 환자가 부쩍 늘어난다. 이즈음에 보약을 찾는 사람이 급증하는 것도 바로 그 때문. 한의학의 오행설에 따르면 가을은 폐(肺)가 관장하는 계절이다. 여름엔 불볕더위로 인해 피부의 표피가 열려 노폐물, 수분의 대사가 활발해지기 때문에 천식이나 비염이 있는 사람도 한시름 놓을 수 있다. 하지만 초가을에 접어들면 표피가 닫히므로 그만큼 기관지나 코에 부담이 많이 갈 수밖에 없다. 즉, 냉기가 피부에 스며들면 폐에 영향을 미치고 호흡기 깊은 곳까지 반응이 미치는 것. 때문에 한의학에서는 폐 기능을 강화하면 감기·천식 등 호흡기 계통의 질환을 예방할 수 있다고 강조한다.

태음인 ‘맥문동차’ 큰 도움

한방차 파워! 환절기 감기야 가라
물론 한방에서는 이런 질환을 치료하거나 예방하는 비싼 약재들이 많다. 하지만 이들은 체질에 맞지 않으면 L양처럼 오히려 부작용을 일으키는 약재들이 있으므로 심각한 병증이 없는 경우라면 굳이 약재를 처방 받을 필요 없이 그윽한 향취가 일품인 한방차를 먹는 것이 더 큰 효과를 볼 수 있다. 부작용은 없지만 한방차 역시 체질에 맞는 것을 먹을 때 더 큰 치료와 예방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일단, 몸이 찬 소음인에게는 생강차가 그만이다. 생강은 알다시피 정신을 맑게 하고, 담과 기가 막힌 것을 풀어주는 역할을 한다. 또 해열·살균 효능도 뛰어나다. 특히 가래를 동반한 기침을 멎게 하는 데 특효를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위에도 작용하여 숙취 제거에 도움을 준다. 감기 초기증상이 있을 때 생강 한 톨에 마늘 한 쪽을 함께 넣어 끓여 마시면 감기가 금세 떨어지는 것도 바로 생강의 이런 효능 때문이다. 그밖에도 진피(귤껍질)는 비타민 C가 풍부하여 감기를 예방하는 데 좋다.

감기에 걸리면 고열이 생기기 쉬운 소양인에게는 구기자가 적합하다. 구기자는 평소 잔병치레를 막아주고, 신장 기능을 보하는 것과 동시에 폐와 호흡기 기능을 강화한다. 또 근육과 뼈를 튼튼하게 하고 추위를 타지 않게 하며 쉽게 피로한 사람에게도 도움이 된다.

원래 폐 기능이 좋은 태양인은 상대적으로 간 기능이 떨어지므로 모과차를 마시면 일거양득의 효과를 볼 수 있다. ‘본초강목’에는 가래를 없애주는 등 목 관련 질병에도 좋지만 주독을 푸는 데도 탁월한 효험이 있는 약으로 모과를 소개하고 있다. 기관지염·폐렴에 걸린 환자의 경우 기침을 멎게 하는 약효도 있다. 또 비타민 C가 풍부해 감기로 잃어버린 식욕을 돋우는 역할도 한다.

선천적으로 호흡기가 약한 태음인은 특히 환절기를 주의해야 한다. 이때 ‘맥문동차’가 큰 도움이 된다. 맥문동은 폐를 윤기있게 하고 진액을 생성케 할 뿐 아니라 기침을 멎게 하는 대표적인 한방차로 알려졌다. 특히 마른기침을 하거나 피가 섞인 가래가 나올 때 마시면 바로 효과를 볼 수 있다. 칡 역시 맥문동과 비슷한 효능이 있어 해열(解熱)과 발한(發汗) 작용이 뛰어나다. 또 칡차를 꾸준히 마시면 태음인의 부족한 호흡기 기능을 어느 정도 보완할 수 있다.



주간동아 2001.09.13 301호 (p90~90)

< 이성환/ 자생한방병원 제2내과 과장 > www. jasang.co.kr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8

제 1218호

2019.12.13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