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법칙으로 通하는 세상

사소함이 곧 경쟁력 ‘디테일의 힘’

  • 김규회 정보 큐레이터·동아일보 지식서비스센터 부국장 khkim@donga.com

사소함이 곧 경쟁력 ‘디테일의 힘’

조류인플루엔자(AI) 충격이 가시기도 전 구제역(口蹄疫·foot-and-mouth disease·FMD)이 겹쳐 설상가상의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 정부는 구제역 위기 경보를 최고 수준인 ‘심각’ 단계로 올리고, 전국 86개 가축시장을 잠정 폐쇄했다. 이번 구제역 확산은 정부의 허술하고 안이한 대처가 키웠다는 지적이 나온다.

서양 속담에 ‘악마는 디테일에 숨어 있다’는 말이 있다. 원래 이 말은 20세기 대표 건축가인 독일 루트비히 미스 판 데어 로에(Ludwig Mies van der Rohe·1886~1969)가 한 ‘신은 디테일에 있다’에서 변용된 것이다. 그는 볼트와 너트 하나까지 꼼꼼히 챙기는 설계로 유명했다. 따라서 이 말은 사소한 차이가 엄청난 실패를 가져올 수 있으며, 결정적 힘의 단초가 될 수 있음을 지적한 것이다. 수많은 경제 청사진과 비전이 결실을 맺지 못한 이유도 바로 여기 있다. 악마를 가볍게 본 결과라는 얘기다.

‘디테일 경영’의 대가인 왕중추(汪中求·54) 중국 베이징대 부설 디테일경영연구소장(칭화대 명예교수)은 ‘디테일의 힘’(2004)이라는 책에서 디테일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저서에서 ‘100-1은 99가 아니라 0’이라고 규정했다. 100가지를 잘해도 사소한 한 가지를 잘못하면 모든 일을 그르칠 수 있다는 뜻이다. 경쟁사 제품에 1% 못 미칠 경우 설 시장이 없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그는 디테일이 일과 삶에 대한 ‘태도’이자 ‘과학정신’이라고 강조한다. ‘천길 둑도 개미구멍으로 무너진다(千丈之堤 潰自蟻穴).’  






주간동아 2017.02.22 1076호 (p7~7)

김규회 정보 큐레이터·동아일보 지식서비스센터 부국장 khkim@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8

제 1218호

2019.12.13

“긴 터널 빠져나오자 우울의 고장”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