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맛있는 골프장 순례|캐슬파인 GC

원시 ‘자연미인’과 싱그러운 교감

  • 이종현 골프 칼럼니스트 huskylee1226@yahoo.co.kr

원시 ‘자연미인’과 싱그러운 교감

원시 ‘자연미인’과 싱그러운 교감

‘웰빙 골프장’캐슬파인 GC.

국내 골프장 중 자연보존율 1위인 캐슬파인GC는 ‘웰빙 골프장’으로 불린다. 원시의 숲에서 골프를 치는 듯한 착각이 들 만큼 숲이 우거져 있다. 구절초 복수초 깽깽이풀 일월비비추 산마늘 두메부추 맥문동 수련 자운영 솜다리 미스김 등 야생화 500여 종이 지천으로 피어 있으며, 손대지 않은 자연 그대로의 아름다움을 간직하고 있다.

코스 공략 어렵기로 소문 … 철마다 문화행사도 열려

캐슬파인을 다녀간 골퍼들은 이곳을 가리켜 ‘자연미인’이라고 말한다. 여성적인 섬세함과 남성적인 도전성을 모두 갖춘 한국적 링크스(Links) 코스란 게 전문가들의 평가다. 18홀 라운딩을 하면서 자연과 교감하는 것이 행복해지는 골프장이다.

캐슬파인의 코스는 국내 골프장 중 어려운 곳으로 손꼽힌다. 지난해 캐슬파인 챔피언에 등극한 J씨의 평균 스코어가 80대 초반인 것만 보더라도 코스의 난이도를 짐작할 수 있다.

코스는 14개 클럽을 모두 적절히 사용해야만 좋은 성적이 나온다. 아이언을 잡아야 할 때는 꼭 아이언을 잡고, 우드를 잡아야 할 때는 우드를 잡는 것이 좋다.



캐슬파인에선 철마다 다양한 문화행사도 열려 골퍼들의 찬사를 받고 있다. 2004년엔 누드크로키 행사가 국내 최초로 열렸다.

캐슬파인은 또 국내 최대 규모의 한택식물원(경기 용인시 백암면)과 제휴해 생태공원, 산책공원, 허브원, 습지원, 바위원, 암석원, 구근원 등 총 7개의 테마로 구성된 야생화 생태단지를 조성하고 있다.

9홀을 마치고 그늘집에서 즐기는 바비큐 소시지는 별미다. 세계 각국의 병맥주와 곁들여 먹을 수 있다. 클럽하우스에서 제공하는 스테이크, 김치찌개, 송이버섯 요리는 고급호텔 수준이다.

|K 주변 맛집 - 성주골



원시 ‘자연미인’과 싱그러운 교감
골프장 입구에 자리한 ‘성주골’은 감자전, 청국장, 황태해장국이 일품이며 한방 삼계탕과 한방 오리백숙은 넷이 함께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 집에서 직접 재배한 콩 옥수수 고추 깻잎과 유기농 쌀로 지은 밥을 올린 식탁은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돈다.

이곳의 파김치와 김치는 손님들이 포장해갈 만큼 인기다. 김치맛 때문에 단골이 된 사람도 많다. 031-886-2025




주간동아 2007.10.30 608호 (p75~75)

이종현 골프 칼럼니스트 huskylee1226@yahoo.co.kr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32

제 1232호

2020.03.27

n번방이 다시 숨은 곳, 디스코드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