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말…말…말…

‘무식한 영감’들이 나라 경제를 파탄시키려고 …

‘무식한 영감’들이 나라 경제를 파탄시키려고 …

▶ ‘무식한 영감’들이 나라 경제를 파탄시키려고 작정한 것 같다. 국제 금융시장을 몰라도 너무 모른다.

3월13일 금융권의 한 관계자

검찰의 SK 분식회계 발표 이후 국제 금융시장에서 한국채권 투매 현상이 벌어지자 검찰을 탓하며.

▶ 신문사들이 인터넷 방송국이라도 차려야 할 판이다. 앞으로 신문사는 역술인을 특별채용해 말한 사람의 속마음을 정확히 읽어야 낭패를 피할 수 있을 것이다.

3월13일 한나라당 김영일 사무총장



노무현 대통령이 ‘오보와의 전쟁’을 선언해 신문들로선 진실 보도임을 밝히는 자구책이 필요하다며.

▶ 무디스 관계자들이 한국처럼 신속하고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나라는 보지 못했다더라.

3월14일 권태신 재정경제부 국제금융국장

최근 무디스의 신용등급 하향 조정 기미가 보이자 청와대보좌관이 미국으로 건너가 재빨리 사태에 대응함으로써 한국이 현재 신용등급을유지할 수 있게 됐다며.

▶ 돈은 거칠고 험한 데서 벌어야 한다.

김대중 정권 초기 금융감독원 부원장보를 맡았던 김영재 솔로몬신용정보 회장

해결사로 불리는 채권회수 회사의 사령탑으로 금융계에 복귀하며.

▶ 앞으로는 검찰과도 부당 내부거래 없이 공정거래하겠다.

3월12일 노무현 대통령

박희태 대표대행 등 한나라당 지도부와의 청와대 오찬회담 자리에서 검찰의 독립과 중립성 확보를 강조하며.

▶ 쓰레기통을 뒤져 써라.

3월14일 이창동 문화관광부 장관

기자들의 사무실 방문취재를 금지하기로 했다며.



주간동아 377호 (p13~13)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324

제 1324호

2022.01.21

‘30%대 박스권’ 이재명, 당선 안정권 가능할까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