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PHOTO

엄마가 졸업했다

  • 사진 · 이기욱 kiwook82@hanmail.net 글 · 송화선 기자 spring@donga.com

엄마가 졸업했다

엄마가 졸업했다
엄마, 이제 울지 마세요.

“여자가 무슨 공부냐”는 타박에 철들기 전부터 일을 시작해야 했을 때,

흰 칼라 교복 입고 학교 가는 친구의 뒷모습을 보며 하염없이 눈물만 흘리셨죠.

혹시라도 맞춤법이 틀릴까 마음 졸이고, 간판 가득 쓰인 영어를 몰라 길을 헤매며

남몰래 흘린 눈물은 또 얼마나 많았을까요.



엄마, 이제 더 이상 울지 마세요.

빛나는 졸업장을 타신 엄마께 꽃다발을 한 아름 선사합니다.

2월24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에서 열린 양원주부학교 졸업식에서 학사모를 쓴 주부 졸업생이 감격의 눈물을 흘리고 있다.



주간동아 2009.03.10 676호 (p10~11)

사진 · 이기욱 kiwook82@hanmail.net 글 · 송화선 기자 spring@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8

제 1218호

2019.12.13

“긴 터널 빠져나오자 우울의 고장”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