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HEALTH

新패러다임의 통합기능의학

新패러다임의 통합기능의학

新패러다임의 통합기능의학

건강보조제를 적절하게 활용하는 것도 건강 유지와 증진을 위한 한 방법이다.

사람들은 질병에 노출되고 나서야 병원을 찾는다. 폐암에 걸린 후 담배를 끊는다든지, 간염이 생긴 뒤에야 비로소 술을 끊기로 결심한다. 질병 발생 이전에 환자의 상태를 미리 판단하고 적절한 식품과 건강보조제 복용을 통해 환자의 체질을 개선함으로써 질병을 예방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하지만 이러한 평가방법은 아직까지 없다. 단지 잘못된 생활습관을 개선하고 건강검진을 통해 초기에 질병을 찾아내는 개인적 노력이 전부다. 따라서 질병을 예방하고 건강하게 사는 방법에 대한 지식과 정보는 개인 스스로 습득하지 않으면 안 된다.

최근 들어 미국을 비롯한 각국은 개개인의 체질을 평가하고 개선하기 위한 여러 가지 요법을 임상에 적극 도입하고 있다. 한국에서도 첨단 현대의학과 대체의학, 영양의학 등 각각의 강점을 살린 통합진료를 시행하는 병원이 생겨나고 있다. 하지만 이런 통합기능의학은 일반인은 물론 대다수 의사들에게도 아직 낯설다.

통합기능의학적 개념에서 보면 질병 원인에 대한 대처는 의외로 간단할 수 있다. 현대의학에서는 질병의 원인을 ‘유전적 소인’과 ‘환경적 영향’ 두 가지로 보는데, 유전적 소인이야 타고난 것이니 어쩔 수 없다 해도 환경적 영향은 개인이 노력하기에 따라 충분히 개선될 수 있기 때문이다. 통합기능의학에서의 환경이란 장내 환경, 세포 주위 체액 환경을 말하는데 이러한 환경을 조사해 잘못된 환경을 조절함으로써 건강을 유지할 수 있다는 것이다. 즉 장내 환경 개선을 위해서는 유산균, 식이섬유, 올리고당, 효소제를 사용해 유해균을 제거한다. 또한 세포 체액 환경 개선을 위해서는 활성산소를 제거하는 항산화제, 부족한 비타민, 미네랄, 불포화지방산을 보충하고 식사요법, 중금속 제거요법 등을 적절히 활용한다. 이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잘못된 식습관, 과로, 스트레스 등 주변의 유해 환경에 의해 고통받고 있으며, 이로 인해 체내 환경, 장내 환경이 나빠져 결국 병이 나는 것이기 때문이다.

이러한 통합기능의학적 치료가 아직 의료계의 쟁점사항이기는 하지만, 건강의 유지와 증진을 위해서는 약이나 식이요법뿐 아니라 자기 몸에 맞는 적절한 건강보조제를 활용하는 것도 중요하다. 우리 주위에는 수많은 건강보조제가 있다. 이들 중에는 효과가 있는 것도 있고, 없는 것도 있을 수 있다.

따라서 불필요한 건강보조제의 남용을 막고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는 스스로 양질의 정보를 구별해 자신의 몸을 건강하게 지켜줄 식품이나 건강보조제를 선택할 수밖에 없다. 이와 함께 의사들은 어떤 식품이나 건강보조제가 몸에 좋고 나쁜지를 알아내 이에 대한 정보를 널리 알리는 데 힘써야 한다. 아울러 이러한 통합기능의학적 치료방법이 질병의 예방과 치료에 적극 활용될 수 있도록 연구하고 노력하는 것이야말로 질병으로 고통받는 환자를 구할 수 있는 방법이 될 것이다.



알기 쉬운 건강보험제도

차상위 희귀난치성 질환자가 건강보험 가입자로 전환됐다던데….


新패러다임의 통합기능의학

김재민
중앙성모의원 원장

4월1일자로 의료급여 1종 수급권자인 차상위 계층 희귀난치성 질환자(장, 복막 및 장간막샘 결핵 등 107개 상병) 1만8000여 명이 건강보험으로 자격이 전환됐다.

이는 관리 주체만 공단으로 변경된 것으로 기존에 받았던 의료혜택은 계속 받을 수 있다.

지역가입자인 경우 국가에서 건강보험료를 지원하고, 급여혜택은 의료급여 때와 마찬가지로 본인부담금이 면제된다.

그러나 입원 시에는 기본 식대의 20%만 본인이 부담한다. 건강보험으로 자격이 전환되는 자는 직장가입자, 직장피부양자, 지역가입자로 구분되며 직장가입자는 일반 직장가입자와 동등하게 건강보험료를 납부해야 한다.

차상위 계층이란 소득인정액이 최저생계비의 120% 이하인 가구를 말한다.

자료 제공

국민건강보험공단(02-3270-9679)




주간동아 2008.05.20 636호 (p72~72)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4

제 1214호

2019.11.15

윤석열 대망론이 나오는 이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