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동아 1424

..

‘AI폰 시대’ 연 삼성전자

13개 언어 실시간 통역, 삼성전자 갤럭시S24 출시

  • reporterImage

    이한경 기자

    hklee9@donga.com

    입력2024-01-18 15:51:17

  •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삼성전자의 갤럭시S24.[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의 갤럭시S24.[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인공지능(AI) 기술이 탑재된 ‘AI폰 시대’를 열었다. 삼성전자가 1월 17일(현지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새너제이 SAP센터에서 공개한 신제품 ‘갤럭시S24 시리즈’는 삼성전자 스마트폰 최초로 ‘온 디바이스(on-device) AI’를 구현한 제품이다. 3개 모델(S24·S24 플러스·S24 울트라) 모두 삼성전자가 갤럭시에 맞춰 개발한 ‘갤럭시 AI’를 기반으로 작동하며, 갤럭시AI는 필요에 따라 온디바이스 AI 또는 클라우드 AI를 활용한다. 통·번역, 사진·영상 편집 등은 기기 자체적으로 수행하고, AI 검색 같은 일부 기능은 클라우드를 동원해 처리한다.

    갤럭시 AI의 대표 기능은 실시간 통역이다. 한국어를 쓰는 사람이 영어 사용자와 통화할 경우 상대방이 영어로 말하는 내용이 먼저 전달된 뒤 한국어 통역이 뒤따라 나온다. 지원 언어는 영어, 중국어 등 13개다. 실시간 번역도 지원된다. 자판 자체에 번역 기능이 들어가 기본 문자 애플리케이션(앱)뿐 아니라 카카오톡 같은 메신저에서도 원하는 언어로 바로 번역해 전송할 수 있다. 기본 내장된 메모나 음성 녹음 앱에도 AI가 적용됐다. AI를 시켜 메모를 요약하는 것이 가능하다.

    AI 기반 검색도 지원된다. 웹 서핑이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이용 중 검색이 필요할 경우, 궁금한 부분에 손가락으로 동그라미를 그리거나 밑줄을 그으면 관련 정보가 바로 뜬다. 갤럭시S24 시리즈는 1월 31일부터 국내외에 순차 출시되며, 앞서 19∼25일 국내에서 사전 판매된다. 갤럭시 S24와 S24 플러스는 각각 전작과 같은 115만5000원과 135만3000원부터, 울트라는 10만 원가량 오른 169만8400원부터 시작한다.



    이한경 기자

    이한경 기자

    안녕하세요. 주간동아 이한경 기자입니다. 관심 분야인 거시경제, 부동산, 재테크 등에 관한 취재하고 있습니다.

    “10년 만기 보유 수익률 44%” 개인투자용 국채 6월 발행

    [영상] “2035년 전기차 시장, 전체 자동차의 85%까지 성장”

    댓글 0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