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시인 최영미가 사랑하는 시

정치 Politics

정치 Politics

정치 Politics

-예이츠


정치 Politics
어떻게 내가, 저기 서 있는 여자를 보면서

내 주의를 로마 혹은 러시아

혹은 스페인의 정치에 집중할 수 있을까



그래 여기엔 자기가 무슨 말을 하는지

아는 여행 경험이 많은 사람이 있고

그리고 저기엔 읽고 생각할 줄 아는

정치가가 있지

곧 전쟁이 일어난다 어쩐다 떠드는

그들의 말이 맞을지도 모르지만,

그러나 오, 나 다시 젊어져

그녀를 내 팔에 안았으면!

How can I, that girl standing there

my attention fix

On Roman or on Russian

Or on Spanish politics

Yet here’s a travelled man that knows

What he talks about,

and there’s a politician

That has read and thought,

and maybe what they say is true

of war and war alarms,

But O that I were young again

and held her in my arms!

[출전] The Collected Poems of William Butler Yeats, Macmillan, 1961, London

* 이처럼 자신의 은밀한 욕망을 글로 발설하는 용기.그래서 예이츠가 위대한 인간이며 위대한 시인인 것이다.영어로 쓰인 가장 뛰어난 시들이 그의 정직한 머리와 가슴에서 탄생했다.오, 나 다시 젊어져 그를 한 번만 더 안아보았으면!오, 나 다시 젊어져 예이츠의 시를 모르고도 행복했던 순수의 시대로 돌아갔으면….



주간동아 2008.03.18 627호 (p70~70)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7

제 1217호

2019.12.06

아이돌 카페 팝업스토어 탐방기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