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스티브 잡스에게 배우는 실전 프레젠테이션 ② 오프닝에 유용한 표현들

정말 멋진 것을 발표하려 합니다

정말 멋진 것을 발표하려 합니다

2008년 맥월드에서 맥북에어(MacBook Air)를 공개한 스티브 잡스는 가장 좋은 것은 나중에 보여준다는 자신의 프레젠테이션 원칙대로, 이렇게 이야기합니다.

Thank you. Thank you. Welcome to Macworld! Welcome to Macworld 2008!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맥월드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2008년 맥월드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We’ve got some great stuff for you.

우리는 갖고 있습니다/ 대단한 것을/ 여러분을 위해.



▶여러분께 선보이기 위해 대단한 것을 준비했습니다.

◎2008년 맥월드의 주제 문구이기도 합니다.

There is clearly something in the air today.

있습니다/ 분명하게/ 뭔가가/ Air에는/ 오늘.

▶오늘 Air에는 분명 뭔가가 있습니다.

◎“Air에 뭔가가 있다”는 말은 2008년 맥월드 프레젠테이션에서 선보이게 될 애플의 신제품, 초경량 노트북 맥북에어(MacBook Air)와 연관지어 생각할 수 있도록 사용한 재치 있는 표현입니다. 이처럼 스티브 잡스는 프레젠테이션 초반부터 관객의 호기심을 유발하고 있습니다.

위의 문장을 의미 그대로 보면 공기 중에 떠 있을 만큼 가벼운 뭔가가 있다는 식으로 이해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관객들은 프레젠테이션 후반부에서 스티브 잡스가 소개한 제품이 MacBook Air라는 걸 알게 됐을 때, 자연스레 앞서 들은 문장과 제품을 연관지으면서 공기(Air)처럼, 즉 공기 중에 떠 있을 정도로 가벼운 노트북이란 생각을 하게 됩니다.

이렇게 스티브 잡스는 프레젠테이션을 할 때, 한마디 한마디를 제품을 효율적으로 홍보하기 위한 전략에 맞춰 이야기할 수 있도록 연구합니다. 단순히 노트북이 얇고 가볍다고 이야기하는 것보다 ‘There is clearly something in the air today’, 즉 공중에 뭔가가 있다. ‘Air = MacBook Air에는 분명 뭔가가 있다’는 표현은 소비자가 제품의 특성을 더욱 쉽게 공감하도록 해줍니다.

2008년 3월6일 아이폰(iPhone) 소프트웨어 로드맵을 발표하는 행사가 있었습니다. 이 프레젠테이션에서 스티브 잡스는 어떤 말로 오프닝을 했을까요?

Welcome. Thanks for joining us this morning for this special event.

▶환영합니다. 오늘 아침 특별한 이벤트를 위해 이렇게 참석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We’re really excited to share some great news with you about the iPhone software roadmap.

우리는 매우 설렙니다/ 함께 나누게 돼서/ 대단한 소식을/ 여러분과 함께/ (무엇에 관한?) iPhone 소프트웨어 로드맵에 관한.

▶여러분께 iPhone 소프트웨어 로드맵에 관한 굉장한 소식을 알려드리게 돼서 매우 설렙니다.

We’ve been really working really hard on this and we?e got some really cool stuff to announce.

우리는 정말 열심히 작업을 해왔습니다/ 이 일을/ 그리고 우리는 갖고 있습니다/ 정말 멋진 것을/ 발표하려고.

▶우리는 iPhone 소프트웨어 로드맵을 선보이기 위해 정말 열심히 일해왔고, 정말 멋진 것을 선보이기 위해 가지고 나왔습니다.

So, let’s get on with it.

▶자, 시작해볼까요?

◎보드를 타거나 버스를 탈 때도 get on을 사용하는데, 보드에 올라타서 함께 가고 있는 모습을 상상하면 get on with가 앞으로 나아가는 모습을 표현한다는 것을 쉽게 이해할 수 있습니다.

보드를 타고 있는 순간에 지난 시험점수를 떠올리는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Get on with your life는 삶이라는 보드를 타고 있는 순간처럼, 지나간 과거에 얽매이지 말고 새로운 인생을 출발하라고 이야기할 때 사용하는 표현입니다.

스티브 잡스의 프레젠테이션 오프닝에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다음의 두 표현입니다. 결코 어렵지 않은, 간결하면서도 간명한 문장들입니다. 다음 문장을 외워서 여러분의 영어 프레젠테이션에 사용해보시기 바랍니다.

Thanks for coming to this special event.

●We got some great stuff to share with you this morning.


(다음 호에 계속, 이미경 경희대 통번역과 교수 감수)



주간동아 2008.05.20 636호 (p92~93)

  • 정석교 ‘스티브 잡스의 공감영어’ 저자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3

제 1213호

2019.11.08

매장 차별화와 플랫폼 서비스로 ‘한국의 아마존’을 시험하는 편의점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