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김진수 기자의 제약 돋보기

‘스피리바’로 숨 편한 세상 베링거인겔하임 명성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들의 생명줄 구실

  • 김진수 기자 jockey@donga.com

‘스피리바’로 숨 편한 세상 베링거인겔하임 명성

‘스피리바’로 숨 편한 세상 베링거인겔하임 명성
숨 쉰다는 것에 감사한 적이 있는가. “매일 숨쉬기 운동해요”라는 우스갯소리마저 절실하게 들리는 이들이 있다. 조금만 움직여도 숨이 차 집 밖 출입이 어렵고, 언제라도 숨이 멈출 것 같은 극심한 기침에 시달리며, 가슴 통증을 수시로 느껴 정상적인 생활이 어렵다.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환자들의 고통스러운 상황이다.

베링거인겔하임은 COPD 같은 호흡기질환에서 혁신적 제품과 탄탄한 파이프라인으로 세계적 입지를 다진 다국적 제약사다. 몇 년만 지나도 다음 세대 의약품에 왕좌를 내줘야 하는 치열한 제약시장에서 출시한 지 10년이나 됐음에도 베링거인겔하임의 스피리바는 여전히 COPD 대표 브랜드로서 그 위상을 확고히 하고 있다.

빨대로 숨을 쉬듯 제대로 호흡하지 못해 고통을 느끼는 COPD는 세계 10대 사망원인 가운데 하나로, 2030년엔 세계 3대 사망원인이 되리라는 전망이 나올 만큼 무서운 병이다. COPD 환자는 숨을 쉴 때 공기 흐름이 기도를 지나면서 장애가 생겨 숨쉬기 힘들어진다. COPD가 심해지면 조금만 움직여도 숨이 차기 때문에 걷거나 계단을 오르는 것은 물론, 눈앞에 있는 촛불조차 끄기 힘들다.

COPD가 무서운 이유는 폐기능이 50% 이상 손상되기 전까지는 기침 등 흔한 증상으로 시작해 천천히 진행되고, 이상을 느껴 진단받을 때는 이미 중한 상태인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따라서 폐기능 검사를 통한 조기검진이 매우 중요하다. 하루 한 갑씩 10년간 담배를 피웠고 40세 이상이라면 현재 금연 중이라 해도 폐기능 검사를 매년 받는 것이 좋다.

COPD부터 폐암까지 탄탄한 제품군 갖춰



COPD 환자에게 스피리바는 세계 최초의 일일 1회 흡입 제품으로 복용이 편리할 뿐 아니라, 효과가 장시간 지속되는 유지요법 치료제이기도 하다. 전 세계적으로 COPD 환자에게 가장 많이 처방되는 약물인 스피리바는 작용 시간이 길어 COPD 치료제로는 유일하게 하루 한 번 사용으로 24시간 내내 좁아진 기도를 확장시켜 숨을 편히 쉴 수 있도록 돕는다. 스피리바는 2002년 네덜란드에서 처음 출시해 현재 110개국에서 시판된다. 또한 매년 2500만 명 이상의 환자가 복용하며 10년 이상 임상 노하우를 쌓아 안전성도 입증됐다.

올해 3월 보건의료 분야에서 세계적 연구자문기관인 디시전 리소스(Decision Resources)는 효능과 안전성을 비롯해 내성, 폐 도달률 등의 치료요소를 고려할 때 2020년까지 스피리바를 대체할 치료제가 개발될 것 같지 않다는 시장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또한 전 세계적으로 COPD의 진단, 관리 및 예방을 위해 고려되는 가장 영향력 있는 치료 지침인 국제만성폐쇄성폐질환기구(GOLD) 가이드라인의 최신 개정판에서 스피리바는 초기 단계에서부터 중증 단계까지 모든 COPD 환자에게 처방 가능하도록 권고된 유일한 지속성 항콜린제로, 그 위상을 다시 한 번 공고히 했다.

‘스피리바’로 숨 편한 세상 베링거인겔하임 명성

COPD는 폐기능 검사를 통한 조기검진이 매우 중요하다.

올해 미국 흉부학회는 청소년 중증도 지속성 천식 환자를 대상으로 한 스피리바의 긍정적 치료효과에 대한 임상결과를 발표했다. 스피리바가 한국 국민 5~10%가 앓는 호흡기질환인 천식을 치료하는 데도 긍정적인 임상결과를 내놓고 있다니 앞으로도 기대해볼 만하다.

이 밖에도 베링거인겔하임은 그동안의 연구 노하우와 전문 인력을 바탕으로 호흡기질환 가운데 가장 위중한 폐암과 관련해, 유망한 신약 후보물질 2개에 대한 3상 임상시험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아파티닙과 닌테다닙은 비소세포폐암 치료 분야에서 주목받는 신약 후보물질로, 최근 아파티닙의 3상 임상시험 결과가 미국 임상종양학회에서 발표돼 학계에서 큰 주목을 받았다.

베링거인겔하임은 COPD 환자에게 더 효과적인 치료 옵션과 편리성을 제공하려고 다른 치료제 계열인 지속성 베타2 항진제인 올로다테롤과 스피리바(지속성 항콜린제) 계열의 복합제 3상 임상시험 등에 대한 연구에도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주간동아 2012.07.30 848호 (p59~59)

김진수 기자 jockey@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23

제 1223호

2020.01.17

설 연휴에 뭐 먹지? 편의점에 다 있다!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