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포토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올해로 데뷔 14주년을 맞은 스타가 우리 곁을 떠났다. 10월 14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된 걸그룹 f(x)(에프엑스) 출신 가수 겸 배우 설리(본명 최진리). 2005년 SBS TV 드라마 '서동요'에서 선화공주의 아역으로 데뷔한 그는 2009년 SM엔터테인먼트에서 에프엑스 멤버로 가수 생활을 시작했다. 에프엑스는 ‘라차타(LA chA TA)’ ‘누 에삐오(NU ABO)’ ‘핫 서머(Hot Summer)’ 등 일렉트로닉 계열 곡을 히트시키며 큰 인기를 누렸다.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가수로 활동하면서 연기 도전도 꾸준히 이어갔다. SBS 드라마 ‘아름다운 그대에게’(2012)에서 주연을 맡았고, 영화 ‘해적: 바다로 간 산적’(2014) ‘패션왕’(2014) ‘리얼’(2016)에 출연했다. 2014년 7월 심적 고통을 호소하며 연예 활동을 잠정 중단하기도 했으나, 이듬해인 2015년 8월 에프엑스를 탈퇴하고 연기에 집중하겠다는 계획을 알렸다.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올해까지도 그는 다방면으로 활발한 행보를 이어왔다. 1월 초까지 인기리에 방송된 리얼리티 웹 예능 프로그램 ‘진리상점’에 출연했고, 6월에는 전곡 작사에 참여한 싱글 음반 ‘고블린’(Goblin)을 냈다. 연예계 친구인 아이유(본명 이지은) 주연의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 특별 출연을 했고, 스타들이 악성 댓글에 대한 속마음을 밝히는 JTBC2 예능 프로그램 ‘악플의 밤’에서 MC로도 활약해왔다.

당초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는 그의 장례 절차를 비공개로 하려 했으나, 유족의 뜻에 따라 10월 15일과 16일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팬들이 조문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장례 기간 빈소에는 그를 아꼈던 팬들과 동료 연예인의 조문이 이어졌다. 10월 17일 오전 엄수된 발인식에는 유족과 연예계 동료들이 참석해 마지막을 함께했다.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복숭이들, 고마워요” 가없이 빛나던 설리의 14년
9월 데뷔 14주년을 맞아 인스타그램에 팬들에게 쓴 손편지를 공개했던 설리. 그는 ‘복숭이(설리 팬의 애칭)’들을 위한 편지에서 “매 순간 누군가의 도움을 받으며 살았고, 그들 덕분에 웃었고 용기를 낼 수 있었다”며 “삶은 저 혼자 살아가는 것이 아니란 생각이 든다. 많은 분이 저의 곁에 함께 있고, 소중한 시간도 모두 같이 만들었다”고 적었다. “여러분께 따뜻함을 전할 수 있는 사람이고 싶다”며 “모두에게 감사하단 말을 하고 싶고, 앞으로도 미우나 고우나 잘 부탁드려요”라고 말한 그였기에 안타까움을 더했다. 



“자꾸 눈이 가네 하얀 그 얼굴에/질리지도 않아 넌 왜/슬쩍 웃어줄 땐 나 정말 미치겠네/어쩜 그리 예뻐 babe” 아이유가 설리를 생각하며 가사를 쓰고 2012년에 발표한 노래 ‘복숭아’의 가사 일부다. 이처럼 독보적인 존재감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아온 설리. 그의 미소를 다시 볼 수 없음이 아쉬울 따름이다. 데뷔 초 에프엑스 멤버들과 동아일보 스튜디오에서 포즈를 취하던 풋풋한 순간부터 가장 최근 포토월에서 쏟아지는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던 그의 빛나던 순간을 모아봤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주간동아 2019.10.18 1210호

  • 글 구희언 기자 hawkeye@donga.com 사진 홍중식 기자, 스포츠동아, 동아일보DB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3

제 1213호

2019.11.08

매장 차별화와 플랫폼 서비스로 ‘한국의 아마존’을 시험하는 편의점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