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詩 한마당

獨樂堂

  • 조정권

獨樂堂

獨樂堂
獨樂堂 對月樓(독락당 대월루)는

벼랑꼭대기에 있지만

옛부터 그리로 오르는 길이 없다.

누굴까, 저 까마득한 벼랑 끝에 은거하며

내려오는 길을 부셔버린 이



만약 내려오는 길이 없다면, 세상 어딘들 올라갈 수 있을까. 정상으로 올라가고자 하는 마음이 외롭다. 세상 가장 높은 곳으로 올라가 그 길을 지우는 마음으로 집중한다면 책 한 권을 읽더라도 잠시 온 우주를 볼 수 있다. 꽃은 내려올 길 없는 곳에서 피고, 벼랑꼭대기에서 떨어지듯 기어이 지고 만다. 그래서 아름다운 것인가. ─ 원재훈 시인



주간동아 876호 (p8~8)

조정권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300

제 1300호

2021.07.30

금 내려온다, 메달 내려온다 “파이팅!!! 코리아 파이팅!!!”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