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별책부록 | 그 섬에선 시간도 쉬어간다

시원한 바다 파노라마 섬 산행 이렇게 상쾌할 수가

남해 여수 금오도

  • 글 ·사진 양영훈

시원한 바다 파노라마 섬 산행 이렇게 상쾌할 수가

시원한 바다 파노라마 섬 산행 이렇게 상쾌할 수가

천혜의 바위 전망대에서 다도해를 굽어보는 등산객.

금오도는 전남 여수시 남면의 면사무소가 있는 섬이자 금오열도의 중심이다. 금오도를 비롯해 안도, 연도, 소리도, 화태도, 대두라도, 소두라도, 나발도, 대소횡간도 등 37개 섬이 금오열도를 이룬다. 면적 2만7481k㎡, 해안선 길이 64.5km인 금오도에는 섬 규모에 비해 큰 산이 많다. 대부산(382m), 망산(344m), 옥녀봉(261m), 상산(207m), 중봉(231m) 등의 산봉우리가 즐비하게 솟아 있다. 해발고도는 200~300m대에 불과하지만, 산행 기점이 바닷가에 자리하고 있어 산행 소요시간과 코스 난이도는 육지의 500~600m급에 뒤지지 않는다. 그래서 금오도를 찾는 외지인 가운데 십중팔구는 바다 구경보다 산행이 목적이다. 최근에는 금오도의 해안절벽과 해안단구를 따라 구불구불 이어지는 ‘비렁(벼랑)길’이 생겨 금오도를 찾는 외지인 수가 부쩍 늘었다.

섬 산행은 등산코스가 아무리 험준하거나 길어도 별로 지루하지 않다. 어디에서든 눈길만 돌리면 상쾌한 바다가 파노라마처럼 펼쳐지기 때문이다. 산길을 걸으면서 바다를 볼 수 있다는 점이야말로 섬 산행의 가장 큰 매력이다. 그것에 매료되면 아무리 멀고 외딴섬이라도 천 리 길 다리품이 아깝지 않다. 금오도가 바로 그런 섬이다.

금오동 산행에서 핵심은 11km의 대부산 종주코스다. 송유리의 함구미마을을 출발해 대부산, 문바위, 칼이봉, 느진목, 옥녀봉, 검바위를 거쳐 면 소재지인 우학리로 하산하는 이 코스는 완주하는 데 5시간 내외가 걸린다. 섬 산행치고는 거리와 소요시간이 만만치 않다. 종주코스가 부담스럽다면 함구미마을에서 대부산, 문바위를 거쳐 여천마을로 내려오는 5.7km의 간이코스를 선택해도 괜찮다. 함구미마을에서 시작하는 비렁길도 8.5km의 풀코스와 5km의 짧은 코스가 있다.

대부산의 산행 기점인 함구미마을부터 팔각전망대까지는 제법 가파른 오르막길이 꾸준히 계속된다. 하지만 숨은 가빠도 마음만은 가볍다. 돌담길, 대숲길, 억새밭길, 너덜길, 서어나무 숲길이 번갈아 나오면서 다채로운 풍정을 안겨주는 덕분이다. 대부산은 특히 숲이 좋다. 그런데 수종은 의외로 단조로워 서어나무 일색이다.

시원한 바다 파노라마 섬 산행 이렇게 상쾌할 수가

1 함구미마을에서 팔각전망대로 오르는 등산로변의 조릿대숲과 돌담. 2 호수 같은 바다를 품은 금오도의 면 소재지 마을.

시원한 바다 파노라마 섬 산행 이렇게 상쾌할 수가

여남식당에서 나오는 해물정식.

함구미마을을 출발한 지 1시간쯤 지나 빽빽한 서어나무 숲을 빠져나오면 팔각전망대에 당도한다. 일망무제의 다도해 풍광이 시원스레 펼쳐지는 전망대다. 고흥 외나로도의 나로우주센터와 여수 시내 아파트까지도 아스라이 보인다. 전망대부터는 휘파람이 절로 나올 정도로 평탄한 능선길이다. 울창한 서어나무 숲길과 전망 좋은 바윗길을 번갈아 지나게 된다. 전망대에서 약 20분 거리에 대부산 정상이 있고, 거기서 다시 2.1km를 더 가면 문바위라는 절경을 만난다. 커다란 바위 2개가 양쪽으로 솟아 있는 모습이 마치 문처럼 생겼다. 문바위를 뒤로 하고 15분쯤 걸으면, 여천마을 하산 길이 시작되는 삼거리 쉼터에 당도한다. 여기서 해안도로변의 여천마을까지는 800m에 불과하므로 서두르지 않고 느긋하게 내려갈 수 있다.



멀리 금오도까지 왔는데 산행만 즐기고 돌아가기엔 너무 아쉽다. 원래 금오도는 훌륭한 바다낚시 포인트가 많기로 유명하다. 해안이 대부분 깎아지른 암벽으로 이루어진 데다, 해식동굴이 많고 수심이 깊어 감성돔, 벵에돔, 농어 같은 고급 어종이 많이 서식한다. 특히 금오도 주변의 바다는 여수 연안을 오르내리는 감성돔이 반드시 거치는 길목이자 산란장이어서 대물을 노리는 ‘꾼’들의 발길이 연중 끊이질 않는다.

여/행/정/보

●숙박

면 소재지인 우학리에 명가모텔(061-665-9520)이 있다. 돋음볕펜션(061-665-4599), 안골민박(061-665-9690), 여남식당(061-665-9546), 중앙식당(061-665-1212), 상록식당(061-665-9506) 등에서도 숙박이 가능하다.

●맛집

우학리의 여남식당(061-665-9546)은 해물정식, 생선회, 매운탕, 아구찜, 낙지볶음 같은 해물요리를 잘하는 집이다. 특히 금오도 주변의 청정해역에서 채취하거나 잡은 굴, 참꼬막, 고동, 가오리, 장대, 꼴뚜기, 학꽁치, 노래미 같은 해산물로 만든 푸짐한 해물정식이 인기다. 이 밖에도 중앙식당(061-665-1212), 상록식당(061-665-9506) 등의 음식점이 있다.

교/통/정/보

●여수↔금오도

여수여객선터미널에서는 한림해운(061-666-8092, www.hanlimhaewoon.co.kr)의 금오고속페리호가 하루 2회 금오도 여천항으로 향하며 1시간 정도 걸린다. 화신해운(061-665-0011, www.hshaeun.com)의 한려페리호는 하루 3회 비렁길의 출발지인 금오도 함구미마을로 향하며, 소요시간은 1시간 30분이다. 하계와 동계의 운행 시간표가 다르므로 반드시 홈페이지를 참고해야 한다. 여수에서 돌산대교를 건너 돌산도 신기항에 가면 한림해운의 한림페리7호가 하루 7회 금오도로 출항한다. 설날과 추석 연휴, 피서철에는 예비선 1척이 수시로 운항하므로 홈페이지 및 전화로 운항 시간을 확인하는 것이 좋다. 25분 정도 소요된다.

●섬 내 교통

배 시간에 맞춰 운행하는 버스, 그리고 어디에서든 부르면 달려오는 9인승 택시와 25인승 버스(061-666-2651)가 있다.



주간동아 2011.06.20 792호 (p36~38)

글 ·사진 양영훈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26

제 1226호

2020.02.14

오스카야, 너는 계획이 다 있었구나!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