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투벤저스

일상 복귀 기대감에 한섬, 메가스터디교육 주목

  • 이혁진 삼성증권 수석연구원 · 김종민 삼성증권 선임연구원

일상 복귀 기대감에 한섬, 메가스터디교육 주목

한섬은 액세서리 브랜드 ‘더 한섬 하우스 콜렉티드’를 론칭했다(위).
메가스터디교육이 론칭한 초중등 온라인 학습 브랜드 ‘엘리하이’. [사진 제공 · 현대백화점그룹, 엘리하이 홈페이지 캡처]

한섬은 액세서리 브랜드 ‘더 한섬 하우스 콜렉티드’를 론칭했다(위). 메가스터디교육이 론칭한 초중등 온라인 학습 브랜드 ‘엘리하이’. [사진 제공 · 현대백화점그룹, 엘리하이 홈페이지 캡처]

전 세계 코로나19 백신 접종자가 4억 명을 돌파했다. 누적 확진자 수가 1억2000여 명 수준임을 감안할 때 3배가 넘는 수준이다. 우리나라도 조만간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되면 일상 복귀에 대한 기대감이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때 주목해야 할 테마가 바로 교육과 의류 소비다. 

의류는 외출 증가에 따른 업황 개선이 가장 큰 업종이다. 이미 지난 연말을 기점으로 프리미엄아웃렛(롯데·신세계·현대) 매출은 기저 효과 이상의 매출 상승을 보이고 있다. 의류에서 유망 종목은 ‘한섬’으로, 국내를 대표하는 프리미엄 전문 의류기업이다. 대표 브랜드로 타임 옴므(TIME HOMME), 시스템 옴므(SYSTEM HOMME), 오브제(OBZEE) 등이 있다. 또한 해외 명품 브랜드 발리(Bally), 랑방(Lanvin) 등을 수입 판매하고 있다. 

다른 의류 기업과 차별화된 점은 프리미엄 전략이다. 회당 평균 구매 가격이 40만 원으로 업종 평균(17만 원) 대비 2배가 넘는다. 재구매율도 33%로 평균치(11%) 대비 3배 수준이다(리테일 분석 서비스 와이즈리테일 분석 결과). 현대백화점그룹 계열이라는 것도 큰 장점이다. 특히 최근 한섬의 온라인 채널이 급성장했다. 올해는 영업이익 기여도에서 전통 판매 채널(24%)을 압도하는 수준(76%)까지 도달한 상황이다. 해외 유입 트래픽도 많아졌다. 

이러한 채널 포트폴리오 구축은 불확실한 환경에서도 이익 변동성을 낮출 수 있는 요소로 평가받는다. 또한 한섬은 액세서리 편집숍, 프리미엄 화장품 등 신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는 현대백화점그룹 유통 채널을 통해 단기간에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신사업이 안착하면 의류업종 특유의 높은 실적 변동성을 탈피할 수도 있다. 한섬의 프리미엄 화장품 론칭을 앞두고 투자자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로 직격탄을 맞은 교육시장도 안정세를 찾아가고 있다. 교육시장에서 주목할 종목은 ‘메가스터디교육’이다. 초중고교생 및 일반 성인을 대상으로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는 기업으로 온오프라인 강의를 병행하고 있다. 매출 비중은 고등 66%, 초중등 22%, 성인 12%. 올해 고등부 기저 효과와 초중등부의 폭발적 성장으로 호실적이 전망된다. 



고등부는 코로나19 사태로 재수생이 증가하면서 수혜가 기대된다. 지난해 수험생들은 코로나19 사태로 누구보다 힘든 시기를 보냈다.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결시율은 13.17%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수능 준비가 부족하다고 느끼거나, 수험장에서 확진자와 접촉 우려 등으로 수험생들이 대학 진학을 다음으로 미룬 결과다. 결시율이 높아지면 상대평가 ‘1등급’ 인원도 줄어들어 수능 최저등급을 확보해야 하는 수시전형 지원자에게는 불리하게 작용한다. 이 때문에 2022학년도 수능을 준비하는 재수생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메가스터디교육은 2019년 선제적으로 오프라인 학원을 확장했고, 전 영역 1타 강사진을 보유함으로써 재수생 증가의 수혜를 입을 전망이다. 2018년 출시한 초중등부 온라인 학습 브랜드 ‘엘리하이’의 폭발적 성장도 기대된다.

*포털에서 ‘투벤저스’를 검색해 포스트를 팔로잉하시면 다채로운 투자 정보를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주간동아 1282호 (p36~36)

이혁진 삼성증권 수석연구원 · 김종민 삼성증권 선임연구원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85

제 1285호

2021.04.16

“6월 이후 유동성 빠지면 알트코인 쪽박 위험”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