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사진으로 보는 우리 역사

붉은 연꽃 위에 나타난 관음보살이여

붉은 연꽃 위에 나타난 관음보살이여

붉은 연꽃 위에 나타난 관음보살이여
강원 양양군 강현면에 위치한 낙산사의 의상대와 홍련암은 송강 정철의 ‘관동별곡’에 소개된 관동팔경 중 하나다. 당나라에서 공부를 마치고 돌아온 의상대사가 강원 양양 해변가의 오봉산에 관음보살이 상주한다는 소문을 듣고 관음굴을 찾아온다. 의상대사는 이곳에서 파랑새를 발견하는데 새가 석굴 안으로 들어가자 이를 이상히 여겨 굴 앞에서 7일 밤낮으로 기도를 드렸다. 드디어 7일 후 바다 위에 붉은 연꽃(홍련)이 솟아나더니 그 위에 관음보살이 나타나 친견할 수 있었다고 한다.

의상대사는 관음보살을 친견한 자리에 암자를 지은 뒤 홍련암이라 이름 짓고, 파랑새가 사라진 굴을 관음굴이라 불렀다고 한다. 홍련암은 의상대와 함께 1300여 년 전 의상대사와 관련한 꿈같은 전설들을 품고 있다. 2005년 발생한 대형 산불도 홍련암은 피해갔다.



주간동아 2015.07.20 997호 (p66~67)

  • 전성영 사진작가 alisoo21@naver.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3

제 1213호

2019.11.08

매장 차별화와 플랫폼 서비스로 ‘한국의 아마존’을 시험하는 편의점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