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김도균의 가성비 항공권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 김도균 dgkim100@gmail.com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미국 왕복 항공권 프로모션. [중국남방항공 홈페이지]

미국 왕복 항공권 프로모션. [중국남방항공 홈페이지]

2019년은 과거 어느 해보다 싼 가격의 항공권이 넘쳐나는 해로 기억될 듯합니다. 다른 대륙을 30만 원 안팎에 왕복하는 항공권을 심심치 않게 발견할 수 있거든요. 항공권들이 전 세계 곳곳에서 에러페어가 발견됐을 때나 가능한 가격으로 여행자를 끊임없이 유혹하고 있는 셈입니다. 

물론 이런 초저가 항공권을 ‘득템’하는 것이 쉽지는 않습니다. 초저가 항공권 소식을 접하고 직접 검색해보면 “또 낚였네”라는 말이 나오곤 하죠. 몇몇 날짜에만 그 가격이 가능하거나 이미 다 팔려 구할 수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니까요. 그럼 어떻게 하면 이런 가격의 항공권을 득템할 수 있을까요? 남보다 빨리 소식을 접하고 싼 가격의 항공권에 자신의 여행 일정을 맞춘다는 자세로 빛의 속도로 검색해 결제하는 게 최선일까요? 

가끔은 이런 초저가 항공권이 오랜 시간 있기도 합니다. 날짜 선택의 폭도 넓어 항공권에 자신의 여행 일정을 맞춘다는 느낌이 들지 않을 정도입니다. 그럼 당연히 의문이 들겠죠. 그리 싸고 좋은데 왜 매진되지 않고 아직도 살 수 있을까요? 가장 큰 이유는 검색이 쉽지 않기 때문입니다. 

오늘은 중국남방항공의 초저가 항공권을 검색하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미국 뉴욕 왕복 항공권을 29만 원에 살 수 있고, 이탈리아 로마나 프랑스 파리 왕복 항공권도 30만 원대 초반에 구입할 수도 있습니다. 이 항공사가 9월 둘째 주부터 팔기 시작한 초저가 항공권을 10월 둘째 주에도 구입할 수 있는 이유와 방법을 설명합니다.


30만 원대 유럽 항공권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❶ 수일 전까지 중국남방항공 인터넷 홈페이지에 게재돼 있던 서울 출발, 유럽 왕복 항공권 광고입니다. 로마 30만 원, 영국 런던 40만 원, 파리 42만 원,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44만 원. 풀서비스 항공사의 비수기 동남아 왕복 항공권 가격 정도입니다. 지금은 광고가 사라졌으니 이제 끝난 걸까요?




파리 왕복 34만 원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❷ 중국남방항공 홈페이지에서 파리 왕복 항공권을 검색했습니다. 아직도 42만 원짜리 항공권이 검색됩니다.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❸ 이번에는 가격비교 서비스 스카이스캐너에서 검색해봤습니다. 특정 여행사에서 더 싸게 팔 수도 있고, 신용카드 할인을 받으면 더 싸게 구입할 수도 있으니까요. 중국남방항공 홈페이지에서 42만 원짜리 파리 왕복 항공권을 검색한 날짜와 동일한 날짜로 검색했는데 최저가가 58만 원입니다. 항공사도 중국남방항공이 아니라 에어차이나(중국국제항공)입니다.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❹ 저 아래를 보니 중국남방항공이 보이기는 합니다. 그런데 최저가가 73만 원입니다. 이게 어찌된 일일까요? 그냥 왕복 항공권일 뿐인데, 사람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가격비교 서비스에서 비슷한 가격도 찾지 못하는군요.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❺ 다시 중국남방항공 홈페이지입니다. 이번에는 다구간 검색입니다. 출국 여정을 ‘서울-상하이’ ‘상하이-파리’로 나눠 검색했습니다. 귀국 여정 역시 ‘파리-상하이’ ‘상하이-서울’로 나눴습니다. 구간은 나눠 검색했지만 상하이에서 체류하는 시간을 최소화한 항공편을 골라줍니다. 출국 여정과 귀국 여정 모두 상하이에서 몇 시간 만에 연결되는 스케줄입니다. 다구간으로 검색했으나 결과적으로는 서울-파리 왕복 항공권을 검색한 것과 같습니다.
그런데 가격이 놀랍습니다. 34만 원입니다. 며칠 전까지 광고하던 가격보다 8만 원이나 저렴합니다.


파리 왕복 34만 원짜리 항공권의 정체

사실 중국남방항공의 ‘서울-파리’ 왕복 최저가 운임은 73만 원쯤 합니다. 유류할증료와 각국 공항세를 추가하면 총 87만 원가량 되죠. 그럼 42만 원짜리 항공권이나 34만 원짜리 항공권은 뭘까요? 이 항공권들은 결과적으로는 파리를 왕복하는 항공권이지만 ‘서울-파리’ 운임을 사용한 항공권이 아닙니다. 

이것들은 ‘서울-상하이’ 운임과 ‘상하이-파리’ 운임을 결합해 사용한 항공권인데, 이 경우 재미있는 현상이 발생합니다. 중국남방항공의 ‘상하이-파리’ 왕복 최저가도 50만 원이 훌쩍 넘어가는데, 여기에 ‘서울-상하이’ 왕복을 더해 하나의 항공권으로 만들었더니 마법처럼 가격이 34만 원까지 떨어집니다. 

이 경우와 비슷한 현상은 상당수 항공사에서 다양한 패턴으로 발견됩니다. 영국항공, 에티하드항공, 유나이티드항공, 핀에어, 에어캐나다, 란항공 등도 패턴은 다르지만 항공권 가격이 싸지는 마법이 존재하거든요. 어쨌든 여행자 처지에서는 현상을 이해하고 싼 항공권을 검색할 수만 있다면 좋습니다. 

42만 원짜리 항공권이 스카이스캐너에서 검색되지 않는 이유와 34만 원짜리 항공권이 중국남방항공 홈페이지에서 왕복으로 검색하면 나오지 않는 이유는 바로 이 복잡성 때문입니다. 운임 적용도 복잡하고 결과적으로 2회 경유 항공권이라 그 가짓수가 어마어마하게 많다 보니 거기까지 뒤지지 않은 거죠. 34만 원짜리 파리 왕복 항공권을 찾기 위해 왕복이 아닌 네 구간으로 나눈 다구간으로 검색한 것은 길을 알려주기 위해서입니다. 34만 원이라는 파격적인 가격에도 이 항공권이 아직까지 남아 있는 이유는 바로 검색이 쉽지 않기 때문이죠.


로마 왕복 31만 원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❻ 이번에는 31만 원짜리 로마 왕복 항공권입니다. 마찬가지로 마법이 작동하는 항공권입니다. 당연히 스카이스캐너 같은 가격비교 서비스에서는 대부분 검색되지 않습니다. 중국남방항공 홈페이지에서는 다행히 왕복으로도 31만 원짜리 항공권이 검색됩니다. 로마 30만 원, 파리 42만 원이라고 광고한 것도 이 때문이 아닐까 합니다. 자사 홈페이지에서 왕복으로 검색 가능한 최저가를 광고에 표시한 거죠. 실제로 파리 왕복은 34만 원도 가능하지만 왕복 검색만으로는 직접 찾아내기 어려우니까요.


런던 왕복 39만 원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❼ 이번에는 런던입니다. 귀국 여정만 ‘런던-베이징’ ‘베이징-서울’로 나눠 다구간 검색을 했더니 광고보다 싼 39만 원입니다.


런던 왕복  +  베이징 무비자 여행 41만 원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❽ 구간을 나눠 검색하는 김에 베이징에서 며칠 머물다 오는 항공권을 찾아봤습니다. 베이징을 덤으로 여행하는 거죠. 원래 중국남방항공의 ‘서울-런던’ 최저가 운임은 규정상 스톱오버(24시간 이상 경유지 체류)가 불가능합니다. 그런데 앞에서 설명했듯이 이 항공권은 ‘서울-베이징’ 운임과 ‘베이징-런던’ 운임을 결합한 겁니다. 베이징을 중심으로 서로 다른 운임을 사용하고 있고, 베이징에 머무는 것은 스톱오버가 아닙니다. 런던을 왕복하면서 베이징도 덤으로 여행할 수 있는 거죠. 

이 항공권을 이용하면 중국 비자 없이 베이징을 여행할 수 있습니다. 베이징은 144시간 무비자 정책이 시행되는 지역이거든요. 베이징을 경유해 제3국으로 가는 여정에서 베이징을 들고 나는 항공편이 중국 내 다른 지역을 경유하지 않는다면 베이징과 그 주변 지역에 144시간 동안 무비자로 체류할 수 있습니다. 만약 마지막 구간인 ‘베이징-서울’에서 앞의 항공권처럼 다롄을 경유하거나 두 번째 구간인 ‘런던-베이징’에서 광저우 등을 경유한다면 베이징을 들고 나는 항공편이 중국 내 다른 지역을 경유하는 셈이 됩니다. 이 경우에는 조건에 맞지 않으니 베이징에 무비자로 입국할 수 없습니다. 비자 없이 중국을 덤으로 여행하고 싶다면 다구간 검색 시 조건에 맞는 항공편을 잘 골라야 합니다.


30만 원대 미국 항공권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❾ 이번에는 미국입니다. 미국 왕복 항공권 특가 광고는 아직도 있습니다. 그런데 가격이 좀 다릅니다.


로스앤젤레스 왕복 33만 원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❿ 먼저 로스앤젤레스(LA)입니다. 중국남방항공 홈페이지에서는 33만 원짜리 왕복 항공권을 왕복으로도 쉽게 검색할 수 있습니다. 물론 ‘서울-LA’ 운임인 항공권이 아닙니다. ‘서울-베이징’ 운임과 ‘베이징-LA’ 운임을 결합해 사용한 항공권이죠. 앞의 유럽 항공권들과 마찬가지로 가격비교 서비스에서는 검색되지 않습니다.


뉴욕 왕복 29만 원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⓫ 미국에서도 동부 끝자락에 자리한 뉴욕을 왕복하는 항공권이 32만 원입니다. 2회 경유도 아니고 1회 경유입니다. 네, 이 항공권은 ‘서울-뉴욕’ 운임을 사용한 겁니다. 중국남방항공이 의도적으로 싸게 팔고 있는 항공권이라는 얘기죠. 그런데 왜 32만 원이 아닌, 39만 원으로 광고하는지는 이해가 안 가네요. 

참고로 중국남방항공은 6월부터 ‘우한-뉴욕’ 구간을 신규 취항했습니다. 신규 취항 후 다른 항공사들과 경쟁을 위해 파격적인 운임을 책정한 겁니다. 올해 내내 유독 미국-중국 구간에서 항공사 간 경쟁이 치열한데요. 아마도 미·중 무역분쟁으로 신규 취항 노선의 수요가 기대만큼 빨리 올라오지 못하니 고육책으로 초저가 운임을 책정한 듯싶습니다.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⓬ ‘서울-뉴욕’ 운임을 사용한 쉬운(?) 항공권이라 가격비교 서비스에서도 쉽게 검색됩니다. 발품 팔면 29만 원짜리 뉴욕 왕복 항공권도 구할 수 있습니다. 20만 원대로 뉴욕이라니, 엄청난 가격입니다.


광저우 무료 환승 호텔을 이용하는 뉴욕 왕복 항공권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⓭ ‘우한-뉴욕’ 구간 때문에 초저가 운임이 책정됐지만 우한이 아닌 광저우를 경유할 수도 있습니다. 이 항공권은 일부러 광저우를 11시간 40분 경유합니다. 광둥요리를 맛보고 싶어서요. 

중국남방항공은 8시간 이상 광저우를 경유하는 고객에게는 무료 환승 호텔을 제공합니다. 호텔뿐 아니라, 공항과 호텔 간 교통편에 조식까지 포함된 서비스입니다. 저녁으로 광둥요리를 맛보기 위해 일부러라도 광저우를 경유할 만한 거죠.


중국남방항공의 광저우 무료 환승 호텔. [중국남방항공 홈페이지]

중국남방항공의 광저우 무료 환승 호텔. [중국남방항공 홈페이지]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⓮ 출국 여정과 귀국 여정 모두 환승 호텔을 이용할 수도 있습니다. 가격비교 사이트에서 싸게 고르면 32만 원에 뉴욕을 왕복하는데, 갈 때 올 때 조식 포함 호텔과 교통편도 제공된다니 이게 말이 되는 가격인가 싶습니다. 중국남방항공은 땅 파서 장사하나 싶을 정도네요. 아니, 땅을 아주 깊게 파는 능력이 있는 건지도 모르겠습니다.


부산 출발, 뉴욕 왕복 32만 원

검색의 음영 구역 찾아내 30만 원으로 미국 왕복하기
⓯ 마지막으로 부산 출발입니다. 부산 출발로도 뉴욕을 다녀올 수 있습니다. 부산은 인천국제공항보다 공항세가 조금 저렴해 더 싼 가격에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






주간동아 2019.10.11 1209호 (p66~70)

김도균 dgkim100@gmail.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7

제 1217호

2019.12.06

아이돌 카페 팝업스토어 탐방기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