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동탄 새 랜드마크 ‘화성장지 하나님의 교회’

  • 김유림 기자 mupmup@donga.com

동탄 새 랜드마크 ‘화성장지 하나님의 교회’

경기 화성시 동탄신도시에 건립된 '화성장지 하나님의 교회'.

경기 화성시 동탄신도시에 건립된 '화성장지 하나님의 교회'.

경기 화성시 동탄2신도시에 새로 건립된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이하 하나님의 교회) 새 성전이 11월 2일 입주를 시작했다. 이 교회 강옥춘 목사는 “코로나19 극복과 지역사회 성장에 함께하는 새 보금자리 될 터”라고 말했다. 또 “하나님의 사랑과 축복 안에서 모든 시민이 행복하기를 바라며, 지역민과 함께하는 안식처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화성장지 하나님의 교회’는 봉담과 병점, 동탄, 향남에 이어 화성에 건립된 이 교회의 여섯 번째 화성지역 성전이다. 지하 1층, 지상 3층에 연면적 1350㎡ 규모. 하얀 대리석과 까만 석재, 붉은 벽돌로 공간을 나눈 조형미가 돋보인다. 주변의 자연경관을 해치지 않는 간결한 건축미가 보는 이들을 기분 좋게 한다. 장지저수지와 인접한 이 교회는 내년 말 조성될 장지생태공원과 더불어 지역주민의 휴식과 힐링을 위한 공간으로 발돋움할 것으로 보인다.

세계 175개국 7500여 교회에서 320만 신자가 신앙을 영위하는 하나님의 교회는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이바지한다. 이곳 화성에서도 교회가 들어선 지역을 중심으로 환경정화와 제설작업, 헌혈 등을 지속적으로 펼쳤다. 포도가 특산물인 송산면에서는 일손이 부족한 과수농가를 찾아 일손을 보탰고, 노인요양병원이나 장애인 거주시설을 방문해 청소와 산책 등을 지원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명절 때마다 소외되고 외로운 이웃들을 돌아보는 가운데 지난 추석에도 봉담읍, 향남읍, 동탄6동, 병점2동 등에서 취약계층에게 식료품세트를 전달했다. 이 교회 청년들은 코로나19 예방과 극복에 앞장서는 보건소와 선별진료소, 원광종합병원 등의 의료진에게 손편지와 간식키트를 전달하며 응원릴레이를 이어갔다. 하나님의 교회는 코로나19 초기부터 방역과 예방에 적극 동참했다. 감염병 특별재난지역이던 대구에 보건용 마스크(KF94) 3만 매를 지원하고,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2억3000만 원을 기탁해 재난 취약계층의 생계와 의료지원을 도왔다. 미국, 아르헨티나, 호주, 몽골, 인도, 가나 등 해외 각국에서도 코로나19와 각종 재난 등으로 이중고를 겪는 지구촌 가족들을 위해 방역물품과 식료품, 생필품 등을 긴급 지원하며 희망을 선물했다.





주간동아 1313호

김유림 기자 mupmup@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317

제 1317호

.12.03

위기의 롯데, ‘평생 직장’ 옛말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