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화장품 효능·안전성 입증에서 선두 오른 P&K피부임상연구센타

기능성 화장품 시장에서 전문성 갖춘 ‘심판관’ 역할…올해 1분기 ‘역대급’ 성장

  • 강지남 기자 layra@donga.com

화장품 효능·안전성 입증에서 선두 오른 P&K피부임상연구센타

P&K피부임상연구센타가 피부인체적용시험을 실시한 화장품 제품들. [조영철 기자]

P&K피부임상연구센타가 피부인체적용시험을 실시한 화장품 제품들. [조영철 기자]

“1개 제품에 최소 20명, 많게는 50명을 대상으로 피부인체적용시험을 실시합니다.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결과가 나와야 미백이나 주름 개선 등 특정 효능이 있다는 평가서를 받아볼 수 있어요.”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에 위치한 P&K피부임상연구센타(이하 P&K)에서 만난 장진영 주임연구원은 20대 피시험자의 뺨에 기초화장품을 도포한 후 수분량 변화를 체크하면서 이같이 설명했다. 최근 화장품 트렌드는 효능과 안전성. 화장품 회사가 자사 제품에 특정 효능이 있다는 점을 소비자에게 알리려면, 먼저 외부기관으로부터 해당 효능이 입증됐다는 피부인체적용시험 결과를 받아야 한다.

의사가 의사와 함께 만든 화장품 임상 전문기업

장진영 P&K피부임상연구센타 주임연구원이 피실험자를 대상으로 피부인체적용시험을 하고 있다. [조영철 기자]

장진영 P&K피부임상연구센타 주임연구원이 피실험자를 대상으로 피부인체적용시험을 하고 있다. [조영철 기자]

국내 화장품 산업이 성장하는 가운데 효능과 안전성을 둘러싼 제품 간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화장품의 효능과 안전성을 객관적으로 입증하는 피부임상시장도 커지고 있다. P&K는 국내 1위 피부인체적용시험 전문기업. 2010년 설립돼 최근 3년간 4000건 가까운 인체적용시험 보고서를 제출했다. 특히 홈쇼핑에서 판매되는 화장품의 41%가 P&K로부터 효능과 안전성을 평가받은 제품일 정도로, 일반 소비자에게도 P&K 이름을 널리 알리고 있다. 

P&K는 지난해 매출액 125억 원, 영업이익 57억 원을 달성했다. 전년 대비 24%에 달하는 성장률이다. 특히 올해 1분기 실적이 눈에 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도 전년 동기 대비 44% 성장했다. P&K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언택트(비대면) 소비 트렌드가 강화되고 건강과 위생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제품의 안전성과 효능에 대한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평가 자료가 중요해졌다”며 “이러한 배경에서 P&K를 찾는 화장품 회사가 늘고 있다”고 설명했다. 

P&K 고객사는 아모레퍼시픽, LG생활건강 등 국내 대기업과 로레알, 시세이도 등 글로벌 브랜드, 그리고 최근 무섭게 성장하고 있는 신생 뷰티 브랜드까지 다양하다. 최근 출시된 시세이도의 ‘얼티뮨 레드 디펜스 세럼’, 트로트 영재 정동원을 모델로 내세운 미네랄바이오의 ‘광분크림’ 등이 P&K로부터 효능 검증을 받은 제품이다. 2012년 ‘얼굴에 바르는 아이크림’ 콘셉트로 첫 출시돼 ‘국민 아이크림’이라는 애칭을 얻었고 지금도 많은 인기를 누리는 AHC의 ‘더 리얼 아이크림 포 페이스’도 제품을 리뉴얼할 때마다 P&K로부터 효능 검증을 받고 있다. 



P&K는 화장품 소재 및 원료의약품 전문기업 대봉엘에스의 자회사다. P&K는 모회사의 화장품 소재에 관한 전문성을 십분 활용할 뿐 아니라, 의과대학 의학연구소와 산학협력에 나서면서 경쟁력을 키워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대봉엘에스 대표이사로 P&K를 창업한 박진오 P&K 이사회 의장 역시 연세대 의과대학 출신 의사고, 이해광 P&K 대표이사는 아모레퍼시픽 등에서 경력을 쌓은 피부과학 전문가다. 

이러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P&K는 국내외에서 11개 특허를 등록했으며, SCI(과학기술논문 인용색인)급 논문에 31건의 기술개발을 발표했다. 2017년에는 미세먼지 흡착 방지 측정 시험 및 장치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세계화장품학회에서 포스터 발표를 하고 특허도 등록했다. 최근에는 정부가 지원하는 화장품 연구개발(R&D) 제1차 피부과학 응용소재 선도기술 개발사업에서 신개념 항노화 시험법 개발 등 3개 과제 사업자로도 선정됐다. 

P&K는 화장품 인체적용시험뿐 아니라 LED(발광다이오드) 마스크 기기 등 미용기기에 대한 인체적용시험, ‘이너뷰티’ 등 건강기능식품의 인체적용시험, 인비트로(In Vitro·생명체가 아닌 시험관이나 페트리 디시 등에서 수행되는 시험) 시험 서비스에서도 매출을 늘려가고 있다. 이 과정에서 고객사에 신제품 기획에 대한 컨설팅도 제공한다. P&K 관계자는 “최근에는 LED 마스크 효능 검증, 미세먼지 차단과 관련한 안티폴루션 테스트 의뢰가 늘고 있다”며 “LED 마스크 기기 시장을 선도하는 LG전자의 ‘프라엘’과 ‘셀린턴’도 P&K가 임상시험을 수행한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8월 코스닥 상장 추진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도 언택트 소비, 일상생활에서 건강과 위생 추구 경향은 더 뚜렷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화장품업계는 제품 효능과 안전성에 대한 전문적인 ‘심판관’ 역할을 하는 인체적용시험의 중요성 및 수요가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 ‘케이뷰티(K-beauty)’가 글로벌시장에서 영향력을 더 확대하려면 효능과 안전성 수준을 획기적으로 높여야 한다는 주문도 적잖다. 7월 한국거래소로부터 상장예비심사 승인을 받고 8월 코스닥 상장을 추진하고 있는 P&K는 기업공개 이후 이 같은 시장 환경에 더욱 적극적으로 대응해나갈 계획이다. 이해광 대표는 “P&K는 중국 현지 임상시험센터 설립도 계획하고 있다”며 “현재에 만족하지 않고 끊임없는 기술개발로 신규 성장동력을 마련해 글로벌시장 확장에 나서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주간동아 1249호 (p40~41)

강지남 기자 layra@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