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한기호의 책동네이야기

신문과 책 문화에 투자한 프랑스의 혜안

  • 한기호 한국출판마케팅연구소장 khhan21@hanmail.net

신문과 책 문화에 투자한 프랑스의 혜안

신문과 책 문화에 투자한 프랑스의 혜안
세계 200여 개국에서 4억5000만 부, 국내에서만 2000만 부 이상 팔린 ‘해리포터’ 시리즈의 저자 조앤 K. 롤링이 올가을 성인장르소설 ‘캐주얼 베이컨시’를 전 세계에서 동시 출간한다. 국내 한 출판사가 이 소설의 한국어 판권을 선인세 300만 달러에 확보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출판계가 한때 들썩였다.

롤링의 저작권 대리인이 에이전트를 통하지 않고 국내 출판사와 직거래했기 때문에 이 소식은 사실 확인이 어렵다. 하지만 해외 저작권 시장에서 한국과 독일이 저작권 지출액 2, 3위(1위는 브라질)를 차지하는 가운데 독일의 한 출판사가 300만 달러를 쓰고도 떨어졌다는 소식과 ‘캐주얼 베이컨시’의 판권 계약을 수월하게 하려고 ‘해리포터’ 시리즈의 판권을 끼워 팔려 했다는 소식이 함께 알려지면서 ‘300만 달러’설은 설득력 있게 받아들여진다.

세계 출판시장은 하나로 통합되고 있다.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가 전 세계를 석권하는 일이 출판계에서도 벌어지는 것이다. 보통 이런 일의 배후에는 다국적 거대 출판기업이 도사리고 있다. 그들은 세계에서 팔릴 만한 베스트셀러 발굴에 혈안이 돼 있다.

앙드레 쉬프랭은 매카시즘 같은 사상의 압력을 이겨내며 E. H. 카, 스터스 테르켈, 군나르 뮈르달, 에릭 홉스봄, E. P. 톰슨 등 유럽 지성의 책을 출간해 그들을 세계적인 저자로 만든 미국 출판사 판테온을 30여 년간 이끈 ‘전설’적인 편집자다. 그는 판테온을 인수한 랜덤하우스 경영진이 “수익이 나는 책만 펴내라”고 집요하게 요구하자 1989년 판테온을 떠났다. 그리고 여러 재단에서 자금을 지원받아 1990년 ‘뉴 프레스’를 설립했고 지금까지 1000여 권에 이르는 책을 냈다. 뉴 프레스는 노엄 촘스키, 피에르 부르디외, 하워드 진 등의 걸출한 저자를 보유한 대표적인 인문사회출판사로 올라섰다.

그는 ‘말의 가격’(사회평론)에서 미디어가 가진 공공성을 위협하는 거대자본의 문제점을 지적하면서 유럽 여러 국가에서 이를 이겨내려 했던 구체적인 사례들을 제시했다.



프랑스의 경우 일드프랑스와 아키텐 지역에서는 수지를 맞추기 어려운 책을 출간하는 프로젝트에 보조금을 지급하는 형태로 소규모 출판사를 지원했다. 프랑스 도서관협회는 소규모 출판사에서 출간한 좋은 책들을 직접 구매하고, 도서관을 통해 구매를 돕거나 문학 축제들을 지원하는 방법으로 독립 출판사를 지원했다.

프랑스 정부는 1982년 도서정가제법인 ‘루아 랑’(랑법)을 제정해 좋은 책과 훈련된 직원을 갖춘 최고 수준의 독립 서점 900개와 그에 버금가는 서점 3874개가 존재할 수 있도록 했다. 서점 이전이나 연로한 소유주의 서점을 사들이는 데 필요한 자금을 무이자 대출 형식으로 지원했다. 또한 고전영화와 예술영화를 1년 내내 상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은 물론, 젊은이가 신문을 가까이하도록 신문사에도 막대한 지원금을 제공해왔다.

1990년대 이후 푸코, 데리다, 들뢰즈 등 프랑스 출신 사상가는 즐비하지만 미국은 세계에서 인정하는 사상가를 거의 배출하지 못했다. 한때 전 세계를 호령하던 영국과 미국에서 출간한 그림책은 이제 심각한 정체상태에 빠져든 반면, 프랑스는 오히려 전 세계 그림책 시장을 주도하면서 전체 매출액의 절반 가까이를 차지하고 있다.

신문과 책 문화에 투자한 프랑스의 혜안
쉬프랭은 “문화 영역에서는 자유시장 같은 것이 존재하지 않는다”고 말한다. 민주주의 체제에서는 말이 제대로 소통되어야 한다. 이는 문화 다양성이다. 모든 문화의 다양성과 공공성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국가가 중·장기적 안목을 가지고 투자에 나서야 한다고 쉬프랭은 역설하고 있다.

1958년 출생. 한국출판마케팅연구소장. ‘학교도서관저널’ ‘기획회의’ 등 발행. 저서 ‘출판마케팅 입문’ ‘열정시대’ ‘20대, 컨셉력에 목숨 걸어라’ ‘베스트셀러 30년’ 등 다수.



주간동아 843호 (p70~70)

한기호 한국출판마케팅연구소장 khhan21@hanmail.net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77

제 1277호

2021.02.19

1191억, 아이돌 주식 부자 BTS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