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Gundown의 食遊記

대창구이는 조금만 먹자

대창구이는 조금만 먹자

대창구이는 조금만 먹자

양미옥의 대창 양깃머리구이.

사자가 사냥동물의 내장부터 먹는 것은 맛있어서가 아니라, 살코기만으로는 크게 부족한 필수아미노산 등이 풍부해서다. 사람은 당연히 냄새가 적고 손질이 간편하며 양도 많은 살코기를 선호한다.

소 내장 식용률은 한국인이 세계 1위다. 그중 곱창 천엽 양대창 등 소화기관의 인기가 높아 전문점도 많고, 수요를 감당치 못해 상당량을 외국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사람이 구워먹으려면 질 좋은 것을 사용해야만 하기에 가격이 살코기의 고급 부위를 능가할 정도다. 처음 내장을 먹을 때 저급하고 손질이 부실한 것으로 맛을 보면 고약한 냄새와 질긴 식감에 질색하게 되지만 좋은 것을 먹으면 그 독특한 매력에 빠져 비싼 가격에도 자주 찾는다.

구워먹기에는 곱창, 양깃머리, 대창 세 종류가 주로 오른다. 변이라고 오해를 사기도 하는 곱창 속 분비물인 ‘곱’의 구수함은 술을 절로 부르며, 조갯살과 흡사한 양깃머리의 살캉거리는 씹는 맛에는 독특한 즐거움이 있다. 곱창 겉에 달린 지방은 손질할 때 대부분 잘라내는 반면, 대창 겉에 달린 것은 뒤집은 양말처럼 속으로 들어가므로 곱창의 곱이라는 착각을 불러일으키지만 몸에 해로운 지방덩어리일 뿐이니 맛으로 한두 점 먹으면 모를까 포식은 건강에 좋지 않다.

을지로의 양미옥(02-2275-8837)은 최고 수준의 양깃머리구이를 제공하나 가격 또한 높고, 곱창은 양깃머리에 비해 약한 편. 곱창구이는 삼성동의 곰바위(02-511-0068)가 잘하는데 다른 육류도 수준급. 선술집 같은 분위기임에도 가격대가 높다. 저렴한 곱창집으로 교대 부근 전문점들이 있다.



푸짐한 반면 곱이 적으며, 기름이 다소 많아 부담스럽다. 당산동의 당산원조곱창(02-2634-7773)이 가격 대비 만족도가 높은 편이다. 먹기 전에 꼭 복습하자. 대창구이 속에 든 것은 지방덩어리이니 다량 섭취는 금물.

kr.blog.yahoo.com/igundown

Gundown은
높은 조회 수와 신뢰도로 유명한 ‘건다운의 식유기’를 운영하는 ‘깐깐한’ 음식 전문 블로거입니다.



주간동아 2009.08.18 699호 (p80~80)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4

제 1214호

2019.11.15

윤석열 대망론이 나오는 이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