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새 의자|세계조직공학재생의학회 이해방 부회장

“亞太 국가들 연구실적 반영에 힘쓸 터”

“亞太 국가들 연구실적 반영에 힘쓸 터”

“亞太 국가들 연구실적 반영에 힘쓸 터”
이해방(李海邦·64) 한국화학연구원 석좌위촉연구원이 10월18일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에 본부를 두고 있는 세계조직공학재생의학회(Tissue Engineering and Regenerative Medicine International Society(TERMIS) 회장단 선거에서 부회장으로 당선됐다. 임기는 3년이다.

TERMIS는 아시아-태평양, 유럽, 북미 지역에서 각각 1명씩 모두 3명의 부회장을 회원 비밀투표로 선출하는데, 이 박사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일본 측 후보를 제치고 부회장에 당선됐다. 그는 2003년 2월에도 TERMIS의 전신인 세계조직공학회 부회장에 선출된 바 있다.

이 박사는 동국대 화학과와 동 대학원을 마친 뒤 미국 유타주립대학 재료공학과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1984년부터 한국화학연구원에서 선임부장·화학소재연구부장·생체재료연구팀장 등을 역임했으며, 2002년 12월 정년퇴임 후에도 석좌위촉연구원으로 나노생체재료 연구팀에서 연구를 계속하고 있다. 또 1대와 2대 한국조직공학회 회장을 역임했고, 현재 명예회장을 맡고 있다.

이 박사는 “기존 임기 때 기획했던 사업들을 추진하고 발전시킬 계획”이라며 “학회 차원에서 아시아와 태평양 지역 국가들의 연구 실적이 더 많이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본분이 학자인 만큼 현재 나노생체재료 연구팀에서 진행하는 연구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덧붙였다.



주간동아 2005.11.01 508호 (p10~10)

  • 이지은 기자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4

제 1214호

2019.11.15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