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People & People

서울대 경영대 첫 홍일점 교수

서울대 경영대 첫 홍일점 교수

서울대 경영대에 첫 여성 교수가 탄생했다. 서울대는 “ 고려대 경영대 조성욱(41) 교수를 9월1일자로 경영대 부교수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경영대는 서울대의 16개 단과대학 및 5개 전문대학원 중 유일하게 여성 교수가 없었던 곳이다.

조 교수는 서울대 경제학과에서 학사 및 석사 학위를 받은 뒤 미국 유학을 떠나, 1994년 하버드 대학에서 경영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한국개발연구원(KDI) 연구위원을 거쳐 2003년부터 고려대 경영학과 부교수로 재직했다. 고려대 임용 당시에도 경영대 최초의 여성 교수로 주목받았다. 조 교수는 전공을 경제학에서 경영학으로 바꾼 데 대해 “유학을 가보니 가장 생소한 분야가 재무 파트였다. 스톡옵션 연구 등 국내에선 접할 수 없었던 내용이라 강한 호기심이 일었다”고 설명했다.

조 교수는 “아직도 ‘유일한 여성’이란 이유로 주목을 받다니 쑥스럽다”며 “4, 5년만 지나면 각 대학 경영대에서 여성 교수들을 여럿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그는 또 “대학 시절 300여명의 경제학과생 중 여학생은 6명에 불과했고, 대학원 재학 때도 건물 전체에 여자화장실이 하나밖에 없어 불편이 많았다”며 “요즘은 경제학과·경영학과 모두 여학생 수가 많이 늘었고 학문에 대한 열정 또한 대단해 뿌듯하다”고 말했다.



주간동아 2005.09.06 501호 (p99~99)

  • 이나리 기자 byeme@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3

제 1213호

2019.11.08

매장 차별화와 플랫폼 서비스로 ‘한국의 아마존’을 시험하는 편의점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