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이주의 인물주가

상한가 다복이 / 하한가 지만원

  • 이나리 기자 byeme@donga.com

상한가 다복이 / 하한가 지만원

상한가 다복이 / 하한가 지만원
▲ 다복이

‘환갑’(8세) 맞은 구조견 다복이, 정든 식구들과 애틋한 이별. 3월10일 오전 경기 남양주시 119구조대 강당. 국내 최초로 구조견 은퇴식 열려. 국제공인 2급 구조견 다복이, 6년간 국내는 물론 터키·대만·알제리·이란 등 재난 지역을 돌며 45차례 구조활동. 혹독한 훈련 묵묵히 견디며 훌륭히 제 몫 다해. 충북 청주의 한 중학교 교사에게 분양돼 여생 보낸다고. 부디 고단했던 지난날 훌훌 털고 행복한 나날 보내길.

상한가 다복이 / 하한가 지만원
▼ 지만원

일본에 먹힐 만하니까 먹혔다? 한승조 고려대 명예교수 친일 발언 이어, 지만원 사회발전시스템연구소장 ‘자학사관’ 일파만파. 지 소장 왈, “과거사 들춰 일본에 대한 증오심 부추기는 것 자체가 좌익”. “일본이 공산주의를 탄압하니 386 주사파들이 일본을 미워하는 것”이라고도. “김구는 빈 라덴”이며 “(일제 지배 없었으면) 철도, 항만, 발전소, 법률, 행정도 없었을 것”이라고. 할 말 없소. 지구를 뜨시오. 우리나라를 떠나시오.



주간동아 2005.03.22 477호 (p12~12)

이나리 기자 byeme@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23

제 1223호

2020.01.17

설 연휴에 뭐 먹지? 편의점에 다 있다!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