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포토

환호와 비난 … 부시 2기 출범

환호와 비난 … 부시 2기 출범

환호와 비난 … 부시 2기 출범

1월20일 열린 취임 축하파티에서 부시 대통령과 로라 부시 여사가 함께 춤을 추고 있다.

환호와 비난 … 부시 2기 출범

윌리엄 렌퀴스트 대법원장의 선창에 따라 취임 서약을 하는 부시 대통령.

환호와 비난 … 부시 2기 출범

취임식에서 나란히 서 있는 부시 대통령 부부와 딕 체니 부통령 부부.

환호와 비난 … 부시 2기 출범

부시 대통령이 취임식 중 백악관 앞을 로라 부시 여사와 함께 손을 흔들며 퍼레이드하고 있다.

환호와 비난 … 부시 2기 출범

1월20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반대시위에서 참가자들이 부시 대통령의 포스터를 불태우고 있다.

환호와 비난 … 부시 2기 출범

부시 대통령과 체니 부통령 복장을 하고 워싱턴 맥펄슨 광장에 모인 반대시위 참가자들.

환호와 비난 … 부시 2기 출범

서울 미 대사관 앞에서 개최된 부시 취임 규탄대회.

환호와 비난 … 부시 2기 출범

500여명의 반(反)부시 시위대가 관을 상징하는 마분지 상자를 거리에 진열해두었다.

1월20일 정오 21발의 예포가 힘차게 울려퍼지면서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의 집권 2기 막이 올랐다.

이날 하얀 눈으로 뒤덮인 워싱턴에는 수많은 축하객과 반대자가 동시에 몰려들었다.

부시 대통령은 과연 자유의 전도자인가, 평화의 훼방꾼인가. 앞으로의 4년은 그 답을 찾는 시간이 될 전망이다.



주간동아 2005.02.01 471호 (p8~9)

  • 사진·연합, 로이터 글·강지남 기자 layra@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14

제 1214호

2019.11.15

윤석열 대망론이 나오는 이유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