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하이브 첫 걸그룹 르세라핌, 애매한 콘셉트가 문제

[미묘의 케이팝 내비] 당당한 여성상 일관되게 표현해야

  • 미묘 대중음악평론가

하이브 첫 걸그룹 르세라핌, 애매한 콘셉트가 문제

하이브 최초 걸그룹 르세라핌이 5월 2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데뷔 앨범 ‘FEARLESS(피어리스)’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뉴스1]

하이브 최초 걸그룹 르세라핌이 5월 2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데뷔 앨범 ‘FEARLESS(피어리스)’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뉴스1]

5월 2일 6인조 신인 걸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이 데뷔 앨범 ‘FEARLESS(피어리스)’를 발매했다. 걸그룹 여자친구로 시장을 흔들었던 쏘스뮤직이 BTS(방탄소년단) 소속사 하이브의 산하 레이블이 되고 처음 데뷔하는 걸그룹이다. Mnet ‘프로듀스 48’과 그 우승자 그룹인 아이즈원을 통해 대대적으로 얼굴을 알린 멤버들이 다수 포함해 있어 시장과 팬덤의 기대가 크다.

연습실에서 시작되는 뮤직비디오는 순간, “실수로 안무 영상을 틀었나” 하는 착각을 불러일으킨다. 뮤직비디오 전체에 걸쳐 여러 공간과 의상을 오가면서 꾸준히 등장하는 연습실과 체력단련실은 분명 의도된 것이다. 이제 막 데뷔하는 아티스트를 가장 ‘날것’으로 만나는 공간이기 때문이다. 또 “타인 시선을 두려워하지 않고 정상을 향해 나아간다”는 노래 메시지에서도 아이돌의 연습실은 다층적 의미를 지닌다. 연습하는 자신을 스스로, 그리고 타인 시선으로 바라보며 노력하고 성장하는 곳이기 때문이다. 실제로 뮤직비디오는 이곳에서 인상적인 장면을 몇 번이나 만들어낸다.

표현하는 인물상 모순적

미심쩍은 장면도 있다. 예를 들어 블라인드 뒤에서 연습실을 비추는 장면이다. 인물이 카메라를 바라볼 때는 블라인드 너머로, 카메라를 등질 때는 거울 너머로 눈을 맞추게 된다. 반대로, 어떻게든 눈을 마주치지 않고 바라보게 되기도 한다. 그럴 때 날것으로서 연습실은 관음의 대상이 되고 만다. 당당함을 표현하기 위해 주인공들의 아랑곳하지 않는 시선을 그렇게 카메라로 연출한 것인지 모르겠다. 그런데 ‘FEARLESS’의 문제는 그것이 설득력을 갖기엔 그런 묘한 지점이 곳곳에 너무 많다는 점이다.

곡에서도 그렇다. 미니멀하지만 역동적인 댄스곡은 최근 걸그룹 음악의 새로운 가능성으로 대두됐고, ‘FEARLESS’는 이를 더욱 멋진 곳으로 끌고 간다. 멜로디에서 감성을 단단히 절제하고 차갑게 꿈틀대는 에너지를 더한 곡이다. 프리코러스에서 선창과 후창으로 나뉘어 뜨겁게 달아오르다 후렴은 싸늘하게 가라앉고, 그 대신 날렵한 리듬과 안무로 속도감을 끌어올린다. 후렴 마지막의 “I’m fearless” 대목도 멜로디를 군더더기 없이 마무리 지으면서 동시에 이 노래가 언제까지고 반복될 것 같은 연속감을 준다. 그 매력은 상당하다. 다만 다른 대목에서 “내 밑으로 조아린 세계” 정도의 야심과 포부를 표현한 것과는 그다지 잘 어울리지 않는다. 후렴 가사가 “What you lookin’ at?”을 반복하는 것도 그렇다. “뭘 보느냐”고 2분 48초 동안 18번 묻는 사람은 보통, 타인의 시선을 개의치 않는 사람처럼 보이지 않는다.

많은 이가 미쓰에이의 2011년 곡 ‘Bad Girl Good Girl’을 떠올린다. 편견 어린 시선 앞에 당당한 여성을 표현한 점이 상통한다. 미쓰에이 곡도 여성의 당당함을 남성의 인정에 내맡기거나 ‘좋은 여자’와 ‘나쁜 여자’로 양분하는 내용에 비판적 지적이 있었다. 그러나 이 곡은 ‘아쉬운 점은 있으나 유효’했다. 그것은 가사와 음악, 시각요소가 하나의 뚜렷한 인물상을 일관되게 표현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그에 비해 ‘FEARLESS’가 주는 아쉬움은 개별 요소들이 매력적임에도 덜컹거려서 온전히 즐기기 어렵다는 데 있다. 표현하는 인물상이 입체적이라고 하기엔 모순적이다. 차갑게 절제된 곡에서 집중력을 만들어내고 날카롭고 시원한 안무의 합도 정교하게 맞춰내는 멤버들의 수행력이 무엇을 위해 쓰이고 있는지는 알 수 있어야 한다.





주간동아 1338호 (p63~63)

미묘 대중음악평론가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366

제 1366호

2022.11.25

2차전지 소재 선제적 투자로 대박 난 포스코케미칼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