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투벤저스

아직도 주식투자가 겁나는 당신에게

  • 구희언 기자 hawkeye@donga.com

아직도 주식투자가 겁나는 당신에게

주식의 완성 교양쌓기
이재범(핑크팬더) 지음/ 프레너미/ 252쪽 /1만5000원 

당신도 혹시 파이어족인가. 20~30대부터 절약하고 재테크를 통해 노후 자금을 확보한 뒤 40대에 경제적 자립을 꿈꾸는 파이어족의 라이프스타일이 인기다. 밀레니얼 세대가 주축인 파이어족에게 주식은 중요한 재테크 수단 중 하나다. 주변을 봐도 주식투자 안 하는 사람을 찾기 어렵다. 어디든 투자하면 돈이 Ctrl+C, Ctrl+V 된다는 소리에 귀가 솔깃한다. 가만히 있으면 손해 보는 것 같다. 

그러나 투자한다고 누구나 성공하는 것은 아니다. 다만 주식투자라는 게 어렵게 생각하면 한없이 어렵지만, 쉽게 접근하면 쉽다. 인터넷상에서 ‘핑크팬더’라는 닉네임으로 유명한 파워블로거 이재범은 주식을 교양 관점에서 접근한다. 모르는 분야를 공부해 투자하려고 하기보다 자신이 잘 아는 분야부터 시작하라는 것. 어려운 분야를 공부해 투자한다고 수익이 커지는 것도 아니다. 만유인력의 법칙을 발표한 뉴턴도 투자로 큰 손해를 본 적이 있지 않던가. 선택은 투자자의 자유지만, 자신이 잘 아는 분야에서 시작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라고 저자는 말한다. 

이 책은 주식투자에 어렵게 접근하지 말고 부담 없이 편하게 시작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출발했으며, 그런 방법 위주로 이야기한다. 저자는 주식투자를 하고 싶지만 소심해 접근하지 못하는 사람들에게 시작할 수 있는 용기를 주고자 이 책을 썼다. 일단 주식을 전혀 모르는 사람이 보더라도 쉽게 읽히는 게 장점이다. 어려운 용어와 숫자 대신 다양한 사례와 비유로 책을 채웠다. 주식투자에서 숫자는 아주 중요하지만, 우선 복잡한 이야기는 차치하고 생생한 투자 경험이 담긴 스토리를 들려주며 처음 시작하는 사람이 즐겁게 접근할 수 있도록 유도한다. 

교양은 문화에 대한 폭넓은 지식이고, 주식투자를 위해 교양은 필수라는 게 저자의 생각이다. 자연스럽게 관심 있는 분야를 캐치하고 해당 기업을 살피고자 공부하다 보면 교양이 쌓인다는 것. 이 책을 읽은 뒤 자신이 좋아하는 것이 무엇인지 자꾸 알아보고, 회사에서 사람들이 어떤 것을 좋아하는지, 함께 모여 이야기할 때 주로 무엇을 관심 대상으로 삼는지 파악한다면 절반은 성공한 것. 주식투자를 시작했다 뜻하지 않게 지식과 교양이 넘치는 자신을 마주하게 된다면 그것도 나쁘지 않은 결과가 아닐까. 투자를 통해 수익을 얻는다면 그건 일종의 ‘보너스’인 셈이다.





주간동아 1278호 (p37~37)

구희언 기자 hawkeye@donga.com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310

제 1310호

2021.10.15

2022년 대한민국 지배할 소비트렌드 10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