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구기자의 뒤적뒤적 컬렉션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워너원 멤버는 11명입니다. 그 말인즉슨 사진을 찍을 때 전원이 다 눈을 뜨고 있는 베스트 샷을 건지는 게 쉽지 않다는 뜻이지요. 강다니엘이 단독 MC로 막을 올린 ‘2017 KBS 가요대축제’ 레드카펫 행사 취재를 다녀온 사진기자의 외장하드를 뒤적뒤적하면서 고뇌에 빠졌습니다. 대체 왜였을까요?

12월 29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 웨딩홀에서 열린 ‘2017 KBS 가요대축제’ 레드카펫 행사 사진을 방출합니다. 이날 1부 행사 단독 MC를 맡은 강다니엘의 레드카펫 워킹도 밀착해서 촬영했습니다. 현장을 다녀온 사진기자에게 워너원 멤버들의 실물을 본 소감을 들었어요. 멤버들에게 익살스러운 포즈를 지어달라고 일부러 부탁했는지 물었는데 “포즈를 취해 달라고 하니 알아서 자세를 잡더라”라고 하더군요. 벌써 몇 차례 워너원 취재를 한 기자다 보니 ‘사진발’을 가장 잘 받는 멤버가 누구인지도 궁금했어요.

사진기자: “강다니엘과 윤지성, 그리고 배진영이 재미있는 포즈를 잘 취하더라고요. 취재진 쪽에서 먼저 부탁하지는 않았는데 알아서 볼에 바람을 넣고 무릎을 꿇는 등 척척 포즈를 취했죠. 실물이 가장 ‘굿’이었던 건 역시 강다니엘이에요. 옆모습을 찍는데 감탄사가 나오더라고요. 남자답게 생겼고 잘생겼잖아요. 피부도 좋고요. TV 화면으로는 그의 미모가 다 나오는 것 같지 않아서 안타까웠죠.”

제가 사진을 고르면서 고민한 흔적이 보이나요? 워낙 에너지가 넘치고 짓궂다 보니 유쾌한 열한 명의 남자들은 사진을 찍을 때 가만히 있는 법이 없더라고요. 지면에 쓰이지 않은 사진을 팬들에게 보여주자니 꼭 몇 명은 눈을 감았거나 평생 ‘흑역사’가 될 것 같은 표정을 짓고 있었어요. 고심 끝에 최대한 멤버들의 표정이 멀쩡하게 나온 것들 위주로 추렸습니다. 눈이 게슴츠레 하거나 희번득하게 뜬 사진은 최대한 배제. 그러다 보니 멤버 전원의 개인 사진을 넣지 못한 것이 조금은 아쉽네요. 특히 박우진 씨와 박지훈 씨, 그리고 워너블 여러분. 워너원 멤버들의 흑역사가 박제되는 것을 막기 위한 특단의 조치였으니 이해해 주길 바랄게요.

이제 워너원 활동도 어느덧 중반을 향해 달려가고 있네요. 워너원은 상반기에 예정된 컴백 준비에 매진하고 있습니다. 멋진 열한 남자의 완전체를 볼 수 있는 시간으로 1년은 너무 짧은데 평생 컴백해 주면 안 될까요.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파일명: 흥부자_워너원_평생_컴백해주면_안되겠니.JPG
[사무실에 앉아 있는 사진기자들의 모습을 보기는 쉽지 않습니다. 동아일보 출판국 사진기자들은 매월 발행되는 신동아와 여성동아, 매주 발행되는 주간동아에 넣을 사진을 찍고자 무거운 카메라 장비를 들고 언제 어디든 출동하기 때문이지요. 기관총 쏘듯 셔터를 눌러대고, 바닥에 드러눕거나 높은 곳에 올라가는 게 일상인 사진기자들의 외장하드를 뒤적뒤적거려 봤습니다. 그곳엔 지면에 싣지 못한 사진이 가득하거든요. 비트코인 채굴하듯 열심히 캐낸 양질의 사진을 대방출합니다.]






주간동아 2018.01.10 1121호

  • | 구희언 기자 hawkeye@donga.com 사진 지호영 기자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206

제 1206호

2019.09.20

“일방 무장해제로 길 터준 곳, 북이 뒤통수치면 카메라가 막나”

목차보기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