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간동아 로고

  • Magazine dongA
통합검색 전체메뉴열기

덴틀 헬스

더위 날리는 보양식에 치아 손상될라!

더위 날리는 보양식에 치아 손상될라!

[shutterstock]

[shutterstock]

예부터 한국인은 무더위로부터 건강을 지키고자 여름에 삼계탕, 추어탕, 갈비탕 등 뜨거운 보양음식을 먹어왔다. 이열치열(以熱治熱) 문화다. 성인남녀 1194명을 대상으로 한 어느 설문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약 70%가 ‘여름 복날에 보양식을 챙겨 먹는다’고 답했다. 

그러나 보양식은 치아에 안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보양식이 무더위에 지친 몸에는 활력을 주지만, 뜨거운 음식을 잘못 먹으면 입안 온도가 급격히 변해 치아에 자극을 주고 잇몸을 붓게 할 수 있기 때문이다. 

고광욱 경기 파주 유디치과의원 대표원장에게 뜨거운 보양식이 치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물어봤다. 

보양식이 치아에 미치는 영향은. 

“삼계탕, 추어탕, 갈비탕 등 여름철 보양식은 혀끝이 델 정도로 뜨겁게 먹는 경우가 많다. 음식 온도가 섭씨 15도에서 50도 사이인 경우 치아는 아무런 통증을 느끼지 않는다. 그러나 50도 이상의 뜨거운 음식을 먹을 경우 치아는 예민하게 반응한다. 더 심각한 것은 입안의 급격한 온도 차에 따른 치아 균열이다. 무더운 여름날 식당에서 제공하는 얼음물을 마신 다음 50도 이상의 뜨거운 음식을 먹으면 입안 온도가 급격히 변해 치아 균열이 발생할 수 있다. 균열이 생긴 치아에 음식물이 닿으면 시린 증상이 나타난다. 한편 치아교정을 한 사람, 금이나 레진 등 보철물을 씌운 사람은 뜨거운 음식 섭취로 보철물이 변형돼 치아와 보철물 사이에 틈이 생길 수 있으니 더욱 주의해야 한다.” 

기름기 많은 뜨거운 고깃국물도 치아에 해를 미치나. 

“삼계탕, 갈비탕 국물은 고기 육수가 기본이기 때문에 기름기가 많다. 기름기 많은 국물을 치아에 자극이 될 정도로 뜨겁게 먹으면 잇몸이 팽창하고 치아 표면에 기름기가 달라붙어 입안 산성 성분이 증가한다. 이러한 상태에선 세균이 번식하기 쉽다. 입안에서 번식한 세균은 충치나 치주염을 유발한다. 이미 충치가 진행된 상태라면, 뜨거운 국물이 치아 사이로 들어가 신경 가까운 곳까지 충치를 악화할 수 있다. 또한 높은 온도로 팽창된 잇몸 때문에 심한 통증을 느끼게 된다.” 

뜨거운 보양식을 섭취한 후 치아를 어떻게 관리해야 하나. 

“에어컨을 가동한 실내에서 뜨거운 음식을 자주 먹는 여름철에는 특히 치아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뜨거운 음식을 섭취한 다음에는 치아에 자극을 주지 않는 22~24도의 미지근한 물로 양치하는 것이 좋다. 또 여름철에는 뜨거운 보양식 이외에 달고 산성도가 높은 음료를 자주 마시게 된다. 따라서 가까운 치과를 찾아 연 1~2회 정기검진과 스케일링을 받는 것이 바람직하다. 교정이나 보철치료를 한 사람이라면 뜨거운 음식섭취로 보철물 변형이 우려되니 1년에 2~3회 검진받는 것이 좋다.” 

무더운 여름, 치아에 좋은 음식은. 

“생수와 과일, 채소 등을 자주 섭취할 것을 권한다. 생수는 인공첨가물이 전혀 들어있지 않아 치아에 좋다. 보리차나 녹차, 감잎차 등을 자주 마시는 것도 도움이 된다. 특히 녹차와 감잎차에는 충치를 예방하는 비타민과 폴리페놀 성분이 들어 있다. 그러나 입안에 유색 색소가 남아 치아가 변색될 수 있으니 차를 마신 뒤에는 물로 입안을 헹구는 게 좋다.”


[사진 제공 · 유디치과]

[사진 제공 · 유디치과]

전국 120여 개 유디치과 병·의원은 전국 어디서나 수준 높은 치과진료를 제공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치과 브랜드다. 유디치과는 1992년 개원 이래 지금까지 반값 임플란트, 0원 스케일링을 비롯해 저렴한 치과진료를 내세워 ‘문턱 없는 치과’를 만들고자 노력해왔다. 유디치과의 300여 명 의료진은 임플란트, 턱관절치료, 치아교정, 보철치료 등 전문적인 치과치료를 시행하고 있다. 유디치과 대표전화(1688-8443)로 문의하면 가까운 유디치과를 안내받을 수 있다.




주간동아 2018.07.18 1147호 (p62~62)

  • | 강지남 기자 layra@donga.com 도움말  =  고광욱 파주 유디치과의원 대표원장
다른호 더보기 목록 닫기
1152

제 1152호

2018.08.22

구독신청이번 호 구입하기

지면보기 서비스는 유료 서비스입니다.